최종편집 : 2024-07-21 00:10 (일)
김제시, 기회발전특구지정 선정 쾌거 미래 모빌리티산업 중심 도약
상태바
김제시, 기회발전특구지정 선정 쾌거 미래 모빌리티산업 중심 도약
  • 임재영 기자
  • 승인 2024.06.22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평선 제2 산업단지 & 백구 산업단지 지정, 투자기업 파격적 인센티브 제공

 

김제시 지평선 제2산업단지(882,272)와 백구 일반산업단지(336,322)가 지난 20일 대통령 직속 지방시대위원회 의결을 거쳐 전북 최대 규모로 미래 모빌리티산업 기회발전특구에 지정됐다.

이번 기회 발전특구 지정으로 지평선 제2 산업단지, 백구 일반산업단지에 입주하는 기업은 법인세·취득세 감면, 상속세 혜택 및 지방투자촉진 보조금 지원시 5% 가산 등 파격적인 인센티브를 지원받게 돼 수도권 기업 이전 및 대규모 투자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백구 특장차 혁신 클러스터를 기반으로 한 특장기업 및 연구기관의 집적화로 인한 시너지 효과 및 지역경제 파급효과, 지평선 제2산업단지 입지여건, 우수 앵커기업 유치 등 김제시 모빌리티 인프라가 높게 평가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김제시는 우수 앵커기업 유치를 위해 지난해부터 미래 모빌리티 기업을 대상으로 적극적인 IR활동을 펼쳐 지난 328대승, 창림모아츠 등 7개기업과 총 4,036억원 규모의 투자, 496명의 일자리 창출을 내용으로 한 투자협약을 체결해 기회발전특구 지정 추진에 힘을 실었다.

이어 지난 4월 전북특별자치도를 통해 기회발전특구를 신청했으며, 산업부 현장 평가, 산업부 실무위원회 심의 및 지방시대위원회 분과위원회 평가 등에서 기회발전특구 지정 필요성, 7개 기업의 앵커기업 역량, 지역 경제 파급효과을 설명하고 전략적으로 대응해 이번 쾌거를 이뤄냈다는 것.

정성주 시장은 이번 기회발전특구 지정을 통해 미래 모빌리티 기술 고도화 및 선도기술 확산은 물론, 연관 기업의 대규모 투자 유치, 일자리 창출, 인구 유입의 선순환 확산으로 지역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제=임재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
  • “1년 장사 준비 물거품” 아수라장된 운주면 일대, 수해 복구 ‘막막’
  • 아이젠카, 신차 장기렌트카 리스 최대 30% 특가판매 실시
  • [칼럼] 하지정맥류, 종아리 마사지기로 개선되나?... 정확한 진단과 치료 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