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3 00:36 (토)
올해 수능 가늠자 ‘6월 모의평가’ 4일 시행
상태바
올해 수능 가늠자 ‘6월 모의평가’ 4일 시행
  • 소장환 기자
  • 승인 2024.06.03 2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교 3학년 재학생·졸업생 1만7210명 응시…검정고시 합격자도 시험
고교 1·2학년 대상 전국연합학력평가도 치러져

올해 수능을 앞두고 중간평가 성격의 6월 수능 모의평가가 4일 치러진다.

4일 전북특별자치도교육청에 따르면 한국교육과정평가원과 17개 시도교육청이 주관하는 6월 모의평가에는 도내 고등학교 3학년 재학생과 졸업생 등 총 1만7210명이 응시한다. 이 가운데 재학생은 1만5663명, 졸업생은 1547명이다.

특히 6월 모의평가는 고3 학생뿐 아니라 졸업생, 검정고시 합격자 등 올해 수능 응시 자격이 있는 모든 수험생이 응시할 수 있어 ‘수능 중간평가’로 불린다.

시험영역은 국어, 수학, 영어, 한국사, 탐구(사회·과학·직업), 제2외국어·한문 영역으로 구성되고, 한국사 영역은 모든 수험생이 반드시 응시해야 한다. 나머지 영역은 전부 또는 일부 영역을 선택할 수 있다.

2023년 대입수능 시험장 모습(자료사진)
2023년 대입수능 시험장 모습(자료사진)

교육부에서 발표한 2025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기본계획에 따라 국어·수학·직업탐구영역은 ‘공통과목+선택과목’구조가 유지되고, 사회·과학 탐구 영역은 17개 과목 중에서 최대 2개 과목 선택이 가능하다. 영어영역, 한국사, 제2외국어·한문영역은 절대평가가 유지된다. 모의평가 문제 및 정답은 매 교시 종료 후 한국교육과정평가원 누리집 및 EBSi 홈페이지에서 공개된다. 

평가 결과는 다음달 2일 발표되며, 개인별 성적통지표에는 영역·과목별로 표준점수, 백분위, 등급(9등급)이 기재된다. 절대평가 방식의 영어영역 및 한국사, 제2외국어·한문영역은 등급만 기재되며, 한국사 영역 미 응시자에게는 성적통지표를 제공하지 않는다.

이날 고교 1학년과 2학년은 전국연합학력평가를 보게 된다. 도내 107개 고등학교 1학년 1만5287명과 2학년 1만4866명이 응시할 예정이다.

유효선 중등교육과장은 “6월 모의평가는 수능 출제기관인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이 주관하는 첫 평가로 수험생의 학습 상황과 객관적인 위치를 파악할 수 있는 중요한 시험”이라면서 “모의평가 결과는 수능 성적을 예상하고 수시 지원 전략에 활용할 수 있는 만큼 실제 수능처럼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북 학교폭력 뒤숭숭…학교·교육지원청 '유야무야' 태도로 비난 자초
  • "맞고만 있냐ㅋㅋ" 뺨 때리고, 니킥 날리고, 가방·책 셔틀…학폭에 눈 감은 전북 교육
  • [칼럼] 발톱 무좀·내성 발톱 방치하면 치명적일 수 있어… 악화되기 전에 의사에게 보여야 하는 이유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안병일 전북자치도 비서실장, 돌연 사표...박용석 도 서울본부장 후임 물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