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13 00:36 (토)
전주 세월호분향소에 불 내고 달아난 60대 붙잡혀
상태바
전주 세월호분향소에 불 내고 달아난 60대 붙잡혀
  • 한민호 기자
  • 승인 2024.05.20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풍남문 세월호 분향소에 불을 내고 달아난 6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주완산경찰서는 일반물건 방화 혐의로 A(60대)씨를 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20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 30분께 전주시 전동 풍남문광장 세월호 분향소에 라이터를 이용해 불을 낸 뒤 도주한 혐의다. 경찰은 화재 원인을 조사하던 중 현장을 배회하던 A씨를 인근 폐쇄회로(CC)TV를 통해 확인, 그를 용의자로 특정해 추적에 나섰다. 경찰은 이날 오후 4시 30분께 풍남문 광장 인근에서 A씨를 붙잡았다.

조사결과 A씨는 라이터를 이용해 분향소 천막에 불을 붙였고, 잘 붙지 않자 종이를 이용해 불을 낸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일정한 주거지가 없이 풍남문광장 근처에서 노숙하며 생활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내일 오전께 A씨를 상대로 범행 동기와 정확한 사건 경위 등을 조사한 뒤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불은 분향소를 지나던 시민들과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초기 진화에 나서면서 10여분만에 진화됐다. 이 불로 몽골텐트와 현수막, 가스히터 일부가 소실됐고, 소방서 추산 18만원 상당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한민호기자·신준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북 학교폭력 뒤숭숭…학교·교육지원청 '유야무야' 태도로 비난 자초
  • "맞고만 있냐ㅋㅋ" 뺨 때리고, 니킥 날리고, 가방·책 셔틀…학폭에 눈 감은 전북 교육
  • [칼럼] 발톱 무좀·내성 발톱 방치하면 치명적일 수 있어… 악화되기 전에 의사에게 보여야 하는 이유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안병일 전북자치도 비서실장, 돌연 사표...박용석 도 서울본부장 후임 물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