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6 22:34 (월)
정읍시, 겨울철 제설대책 사전대비 총력
상태바
정읍시, 겨울철 제설대책 사전대비 총력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3.11.24 0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7~18일 첫눈 제설작업…성공적 초동대처 평가

정읍시가 본격적인 겨울철을 앞두고 제설대책 사전대비에 총력을 쏟고 있다.

지난 17일 저녁부터 18일 오전까지 정읍지역에 첫눈이 내린 가운데 시는 주민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구절재 등 주요 고갯길 9개소 37km와 충정로 등 15개 구간 주요도로에 발 빠른 제설작업을 실시하는 등 성공적 초동대처를 해냈다는 평가다.

신속하고 체계적인 제설을 통해 눈으로 인한 통행불편을 해소하고 각종 안전사고로부터 시민을 보호하겠다는 의지다.

시는 지역 내 63개 노선 408km 구간의 원활한 교통이 이뤄지도록 모래살포기를 장착한 15톤 덤프 12대 등 제설장비와 염화칼슘 950톤, 소금 1860톤, 모래 5만개 등 제설자재를 사전 확보했다.

제설 취약지구인 칠보 구절재와 내장 방산재, 신태인읍 등에는 제설 전지기지를 지정해 염수 저장탱크에 염수 용액을 배치했다.

이와 함께 지난 15일에는 읍면동 설해대책 담당자와 장비운전원을 대상으로 제설교육을 실시하고, 도로 제설작업 시 대응절차와 신속한 대처방안에 대해 점검했다.

또한 제설작업의 체계적인 시스템화와 비상근무조를 편성해 기상 상황별·단계별에 따라 비상근무 태세를 갖췄다.

특히, 읍면동 지역의 마을진입로와 마을간 연결도로는 보급된 트랙터 부착용 제설기를 활용하고, 제설봉사단을 구성해 마을 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이학수 시장은 “정읍은 눈이 많은 도시인만큼 철저한 사전대비가 필요하다”며 “신속한 도로 제설작업으로 시민불편 최소화와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 감나무골재개발조합, 조합원이 로열 동과 로열평형 전부 싹쓸이 논란
  • 전주 풍남문시장 ‘소비문화 참여’ 함께하는 캠페인
  • 강임준 군산시장 “군산의 미래 100년을 준비하겠습니다”
  • 캠코 전북지역본부, 하해웅 신임본부장 부임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SNS샵' 브랜드마케팅 서비스 신규 오픈
  • 강성희 "부유세와 은행횡제세 도입" 민생공약 발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