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2 18:38 (금)
 제7차 전북 탄소중립 포럼 개최...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 대응 논의
상태바
 제7차 전북 탄소중립 포럼 개최...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 대응 논의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3.10.25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와 전북연구원 소속 전북 탄소중립 지원센터가 '제7차 전북 탄소중립 포럼'을 열고 분산에너지법 활성화에 대한 논의를 이어갔다.

25일 전북도의회 의총회실에서 열린 포럼에선 김승완 충남대학교 전기공학과 교수가 발제를 맡아 분산에너지법 활성화 모색을 중심으로 한 토론을 열었다.

'분산에너지'란 에너지를 사용하는 공간·지역 또는 인근지역에서 공급하거나 생산하는 에너지다.

현재의 대규모 발전소를 짓고 송전선로를 연결하는 중앙집중식 전력 시스템이 아닌, 변전소에 가까운 거리에 있는 공장이나 가정 등에 바로 전기를 공급해 에너지 수요를 분산시키는 방식이어서 그린수소와 이차전지 특화지로 떠오르고 있는 전북의 상황과 맞아떨어지는 에너지 공급 방식이다.

김승완 교수는 '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과 지자체 대응방안'이란 주제를 통해 분산에너지가 규모보단 위치가 중요한 이유와 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에 제시돼 있는 조항들에 따른 영향 및 전라북도의 대응방안에 대해 발표했다.

이후 김의경 인천대 교수, 국경수 전북대 교수, 권태흔 한국에너지공단 부장, 김영권 전북테크노파크 단장, 서난이 전북도의회 탄소중립특별위원회 부위원장의 지정토론을 통해 분산에너지법 관련 전북도의 대응방안과 탄소중립 전략에 대한 심도 있는 토론의 장을 펼쳤다.

강해원 도 환경녹지국장은 "앞으로 도민을 대상으로 탄소중립 전략 및 온실가스 감축사업에 대한 의견수렴을 진행할 계획이므로,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 전주교회-전북혈액원, 생명나눔업무 협약식
  • '2024 WYTF 전국유소년태권왕대회'서 실버태권도팀 활약
  • 남경호 목사, 개신교 청년 위한 신앙 어록집 ‘영감톡’ 출간
  • 옥천문화연구원, 순창군 금과면 일대 ‘지역미래유산답사’
  • 전민일보배 야구대회 초대 우승 '캡틴 코리아산업'…준우승 '세아베스틸'
  • ㈜제이케이코스메틱, 글로벌 B2B 플랫폼 알리바바닷컴과 글로벌 진출 협력계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