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1 18:17 (일)
진안군, 도로망 확충 및 정비 추진나서
상태바
진안군, 도로망 확충 및 정비 추진나서
  • 이종윤기자
  • 승인 2023.05.17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안군이 원활한 교통소통과 침체된 건설경기 부양을 위해 도로건설 및 정비를 본격 추진한다고 17일 밝혔다.

올해 추진되는 사업량은 총사업비 48억원을 들여 군도 확포장 사업 6개소, 농어촌도로 확포장 사업 2개소의 도로망 확충이다.

주요 사업구간은 선형 불량으로 지역주민에게 불편을 주었던 마령면 계남마을에서 방화마을 구간 선형개량(8억원 투입)과 백운면 은번마을에서 상백마을로 이어지는 도로 미개설 노선 개설공사(12억원 투입)다.

이번 사업은 군도를 확·포장해 상급도로와의 접근성을 높여 지역주민에게 더욱더 편리한 교통환경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또한 주천면 용덕리 대촌, 도촌, 산제마을 진입로에 대하여 실시설계 용역을 발주할 예정으로 추후 진입로 정비를 통해 주민들의 교통 불편이 해소될 전망이다.

이밖에도 진안군은 11억원을 들여 기존도로의 도로포장 보수, 배수시설정비, 표지판 및 안전시설 등 소규모 도로시설물 정비를 해빙과 동시에 착공하고 상반기 중 공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안계현 건설교통과장은 “도로망 확충사업이 진행되면 교통편익과 함께 지역 간 균형발전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계획된 기간 내에 준공될 수 있도록 토지소유자들의 기공승낙 및 토지보상 협의 등 협조를 부탁드리며, 안전한 공사 시행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
  • “1년 장사 준비 물거품” 아수라장된 운주면 일대, 수해 복구 ‘막막’
  • 아이젠카, 신차 장기렌트카 리스 최대 30% 특가판매 실시
  • 전주 효자주공 재건축 조합, 논란 끊이지 않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