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2 19:22 (월)
아태마스터스대회 서포터즈, 제2의 선수로 맹활약
상태바
아태마스터스대회 서포터즈, 제2의 선수로 맹활약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3.05.15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외국인을 포함한 368명의 서포터즈, 대회 “생생리포터” 역할 톡톡
- 다양한 홍보활동 전개로 대회 붐조성에 크게 기여

2023 전북 아시아·태평양 마스터스대회에서 서포터즈가 전북을 알리는 알림이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외국인을 포함한 368명의 서포터즈는 작년 4월에 구성되어 홍보를 이어왔으며, 대회전에는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통한 대회 알리기에 앞장서 왔다.
    
그 일환으로 카드 뉴스를 직접 제작하여 개인 SNS에 대회를 홍보하거나 주요 행사장 또는 유동인구가 많은 관광지에서 홍보 현수막이나 홍보물을 이용하여 홍보하기도 했으며, 특히 조양호 서포터즈는 37개 경기장을 직접 찾아다니며 이를 동영상으로 촬영해 홍보하는 등 발로 뛰는 생동감 가득한 홍보를 통해 홍보달인의 능력을 보여줬다.

이들의 활약은 대회의 본격적인 시작과 함께 더더욱 빛이 났다. 특히 지난 12일 류은용 서포터즈가 성화 안치식에 부주자로 참여해 그 의의를 드높였으며, 대회를 여는 장으로서의 개회식을 널리 알리기 위해 홍보동영상을 배포하고, 행사 내용을 SNS을 통해 적극적으로 알리는 등 홍보에 열을 올리며 세계인들의 이목을 개회식장으로 이끄는데 크게 기여했다.

전국적으로 모집된 서포터는 시·도간의 구분 없이 화합을 도모하며 대회의 성공적 개최라는 단 하나의 목표를 위해 홍보에 열을 올리고 다양한 아이디어를 내며 대회 붐 조성을 위한 역할을 톡톡히 수행해 냈다

대회 조직위원회 이강오 사무총장은 “서포터즈의 발걸음이 닿는 곳마다 대회의 존재감이 부각됐고, 참여분위기가 고조됐다”며 “작년부터 대회 붐 조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준 서포터즈에게 감사와 존경을 전한다”고 말했다. 정석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농협, 송천동 디케이몰(이마트 에코시티점) 매입 물거품
  • [칼럼] 피부에 생긴 볼록한 혹 ‘지방종’, 방치하지 말고 빠르게 제거해야
  • “1년 장사 준비 물거품” 아수라장된 운주면 일대, 수해 복구 ‘막막’
  • [칼럼] 무기력한 여름철 만성피로, 수액주사 고려한다면
  • 아이젠카, 신차 장기렌트카 리스 최대 30% 특가판매 실시
  • 전주 효자주공 재건축 조합, 논란 끊이지 않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