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13 09:27 (목)
남원시, 국토교통부와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협약 체결
상태바
남원시, 국토교통부와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협약 체결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3.03.29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13억 지원 받아 드론 산업 본격적인 상용화 발맞춘다-
-첨단 드론스포츠 시스템 개발실증, 드론 통합관제시스템 구축, 重화물 소방드론 자율주행 실증 등 시험 적용-
-올해 개최되는 챔피언십 대회와 엑스포, 드론 실증도시 마중물 역할 기대-

남원시가 최근 ‘2023년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에 최종 선정됨에 따라 28일 국토교통부와 세종시 국책연구단지에서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 협약을 체결했다.

드론 실증도시 구축사업은 국토교통부가 드론배송 상용화 등 지역생활 드론서비스 본격화를 위해 추진한 사업으로 드론 상용화를 앞당기기 위해 지자체가 주관해 지역 특성에 맞는 드론 활용 모델을 발굴, 드론 운용 및 기술지원이 가능한 기업(기관)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참여하는 사업이다.

남원시는 이번 협약으로 국비 13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올해 말까지 △첨단 드론스포츠 시스템 개발 실증 △드론 통합관제시스템 구축 △重화물 소방드론 자율주행 실증 등의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남원시는 현재 남원의 미래를 바꿀 신성장동력사업으로 드론을 포함한 미래항공모빌리티 사업을 역점적으로 추진중에 있다. 시는 오는 2027년까지 항공안전기술원 유치, 드론특별자유화구역 지정, 드론실증도시 구축, 드론통합관제센터 구축 등을 통해 드론 UAM 모빌리티 선도도시 기반을 닦고 있다.

이에 10월에는 국내 처음으로 2023 FAI 월드 드론레이싱 챔피언십, 미래항공모빌리티·드론레저스포츠 엑스포 등도 개최할 예정이어서 이번 ‘2023. 드론 실증도시 구축 사업’ 선정이 남원시 드론 산업 발전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최경식 시장은 “드론 실증도시 구축 사업 추진을 통해 첨단 드론 스포츠 시스템 개발 실증 등 드론 산업의 본격적인 상용화에 발맞춰가겠다”면서 “남원시가 드론 산업의 메카로 발돋움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드론 실증도시 공모에는 총 40개 지자체가 응모했으며 이 가운데 남원시를 포함한 최종 15개 지자체가 선정된 바 있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춘향제 12년째 전두지휘...한복의 美, 세계에 알릴것
  • 전주한옥마을 2000만 관광객 유치 및 세계평화 염원 퍼레이드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전주 에코시티 세병공원에 '낭만고양이'…체리필터 공연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칼럼] 처진 피부에 울쎄라 리프팅, 만족도 높은 결과 얻으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