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5 19:07 (화)
장수군, 과수농가 동해피해 예방관리 나선다
상태바
장수군, 과수농가 동해피해 예방관리 나선다
  • 이재엽 기자
  • 승인 2023.02.21 1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군은 최근 이상기온과 2월 한파가 지속됨에 따라 과수 동해가 우려된다며, 피해가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농가에 주의를 당부했다.

과수는 월동 한계온도(사과 -30~-35℃, 배-25~-25℃, 포도 -20~-25℃)보다 낮은 온도가 지속될 경우 줄기가 쪼개지거나 꽃눈이 고사하는 피해가 발생하게 된다.

동해는 경사지보다 평지, 강가 등 찬 기온이 정체되기 쉬운 곳에서 피해가 더 발생할 수 있으므로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과수 동해는 저온으로 떨어지는 속도가 빠를수록 그리고 동결 후 해빙 속도가 빠를수록 피해가 크다.

동해가 심해 나무의 껍질이 터졌다면 빠른 시간 내 터진 부위에 도포제를 바르고 비닐이나 고무 밴드 등으로 감싸 건조하지 않게 하여 2차 피해를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김현철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과수는 동해 발생 시 나무 수세가 약해져 생산량이 감소하고, 심하면 고사하는 등 경제적 손실이 크므로 농가의 피해를 최소화하도록 현장점검 및 기술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북종교인연합, 내장사에서 정기회 가져
  • [칼럼] 여성 외음부의 혹 ‘외음부 농양’, 방치 말고 바로 치료해야
  • [칼럼] 재발 잦은 바이러스 헤르페스 감염, 원인과 증상은? 
  • 전주 덕진동서 4중 추돌 사고... 운전자 1명 심정지
  • 전주 에코시티 '미산초등학교' 이전 재추진 찬반투표한다
  • 금연스틱 새로운 혁신 ! 비타민담배 비타센스 대용량 기가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