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6 23:34 (월)
익산시, 버스 지ㆍ간선제 시민 불편 최소화 총력
상태바
익산시, 버스 지ㆍ간선제 시민 불편 최소화 총력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2.11.30 12: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익산시가 버스 지·간선제 시행으로 인한 시민 불편 최소화를 위해 시범운영 기간을 연말까지 연장한다.

시는 운행 횟수 감소로 다수 민원이 발생한 3330(함열~용안~강경) 버스, 시간 변동으로 출퇴근 및 통학 관련 민원이 발생한 5491(학선·황등), 5501(양촌·용동) 5480(법성·성당포)버스는 추가로 배차해 불편을 최소화한다.

또한 현재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운영되고 있는 수요응답형 버스는 수요 대비 배차가 장기화되는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운영시간을 오후 1시부터 4시로 축소하고 기존 노선제 운영을 확대할 계획이다.

변경된 사항은  3일부터 적용된다.

이어 시는 지·간선제 시행으로 인한 불편 사항에 대해 민원처리대장을 관리하고 시민불편신고센터를 운영해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한다.

이를 토대로 탄력적이고 효율적으로 버스를 운영해 지·간선제가 안정화되도록 힘쓸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시민들이 지·간선제 시행으로 불편을 겪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의견수렴을 하고 즉각적인 대응을 통해 시민들에게 안정적인 대중교통 서비스를 제공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개 같지 않는 개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피토틱스, 브랜드데이 ‘위편한 그린세라 4+2’ 특가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