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2 03:43 (목)
중소벤처기업부, 8시간 추가연장근로제 활용 실태 파악
상태바
중소벤처기업부, 8시간 추가연장근로제 활용 실태 파악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2.11.16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30인 미만 사업장에 적용 중인 8시간 추가연장근로제의 활용 상황 점검
- 영세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대표들에게 애로사항 청취
중소벤처기업부, 8시간 추가연장근로 현장 간담회
중소벤처기업부, 8시간 추가연장근로 현장 간담회

중소벤처기업부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신재경)은 지난 15일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서울지역본부에서 이영 장관 주재로 제조·SW 등 다양한 업종의 영세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대표들과 간담회를 가졌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30인 미만 사업장에 적용 중인 8시간 추가연장근로제의 활용 상황을 점검하고, 경영상황 악화, 납기 미준수에 따른 거래관계 단절 등 제도 유효기간 종료(2022년 12월 31일)시 겪게 될 각종 애로사항에 대한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 참석한 10명의 업계 대표들은 “8시간 추가연장근로제는 갑작스러운 주문 등에 따른 인력 배치 대응에 매우 유용한 제도”라며 “구인난이 심하고 경제도 어려운데 8시간 추가연장근로제까지 종료되면 마땅한 대책이 없어 심각한 상황에 처할 수 있다”고 호소했다.

이 자리에서 이영 장관은 “최근 플랫폼 종사자가 늘어나고 코로나19로 외국인력 입국 규모까지 줄어들면서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의 인력난이 심화되고 있다”며 “거시 경제 측면에서 고금리·고물가 등 3중고까지 겹쳐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이 더욱 가중돼 상황 호전 시까지는 8시간 추가연장근로를 유지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업계가 처한 어려운 상황과 추가연장근로 활용 실태를 세심하게 파악해 8시간 추가연장근로제도가 연장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개 같지 않는 개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피토틱스, 브랜드데이 ‘위편한 그린세라 4+2’ 특가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