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1 01:13 (수)
전북도교육청, 교육활동 침해예방 및 보호위한 교육주체 100인 원탁회의 개최
상태바
전북도교육청, 교육활동 침해예방 및 보호위한 교육주체 100인 원탁회의 개최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2.11.04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라북도교육청(교육감 서거석)이 교육활동 침해 예방 및 보호를 위한 교육주체 100인 원탁회의를 개최했다. 4일 전주비전대학교에서 열린 원탁회의는 최근 교육 현장의 중요한 과제로 떠오른 교육활동 보호 방안을 모색하기 위한 것으로, 지난 9월 개최된 ‘교권침해 예방 및 교육활동 보호를 위한 공청회’에 이은 두 번째 공론화 장이다.  

원탁회의에는 교원, 교육전문직원은 물론 참가를 희망한 학생과 학부모 등 100여 명이 참석해 교권과 학생인권이 조화와 균형을 이룰 수 있는 토대 마련에 머리를 맞댔다. 특히 교사들의 교육활동을 적극 보호하고, 교권과 학생인권의 조화와 균형을 이루겠다고 약속한 서거석 교육감이 직접 참석해 교육주체들의 목소리를 경청했다. 

먼저 교육활동 보호를 위한 전라북도교육청의 정책 현황을 안내하고, 모둠별활동을 통해 교권에 관한 이야기를 풀어갔다. 학생, 학부모, 교원, 장학사와 전문 퍼실리테이터가 한 모둠을 이뤄 △교권 보호에 관한 의미 찾기 △교권에 관한 경험 나누기 △교권 보호를 위한 핵심 파악하기 △교권보호를 위한 우리의 역할 탐색하기 등의 활동을 진행했다.

모둠 활동 후에는 토의 결과를 공유하고 성찰하며 실제 학교 현장에서 적용 가능성을 분석하는 시간도 가졌다. 서거석 교육감은 인사말을 통해 “교육을 담당하는 제1주체는 교사다. 학교에서 교권이 흔들이면 수업이 흔들리고 충실한 생활지도가 어려워진다”면서   “원탁회의를 통해 교육주체들 간 자유롭게 의견을 교환하며 교권과 학생인권이 상호 존중받고, 성장할 수 있는 방안을 찾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개 같지 않는 개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피토틱스, 브랜드데이 ‘위편한 그린세라 4+2’ 특가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