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2-08 23:45 (목)
예수병원, 2022년 서비스 로봇 활용 실증사업 2년 연속 선정
상태바
예수병원, 2022년 서비스 로봇 활용 실증사업 2년 연속 선정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2.09.06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예수병원(병원장 신충식)이 재활로봇 보급 활성화를 위해 한국로봇산업 진흥원에서 공모한 결과 '2022년 서비스 로봇 활용 실증사업' 대상기관에 2년 연속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지난해 보행재활로봇 'MorningWalk S200' 도입으로 도민들의 척수손상과 말초신경질환 수술환자 등 질환별 치료 대상자의 범위를 확대해 다양한 보행재활능력의 안전성과 유용성을 입증했다. 

이번에 도입된 ANGEL LEGS M20-Premium'은 뇌졸중, 척수손상, 뇌성마비 등 하지근육의 재건과 관절운동의 회복을 통해 보행 재활 및 치료를 돕는 착용형 보행재활로봇시스템이다.

착용자의 체형에 맞춰 착용이 가능하고 착용자의 보행 의도를 감지하여 보조력 제공과 동작분석 측정 기능이 있다. 
또 '가밀로(3DBT-61)'는 모니터 화면에 나타난 콘텐츠에 따라 상지 근위부 근육의 근력 강화를 위한 재활훈련을 실시하는 의료기기로 사용자 맞춤 훈련영역 설정이 가능하다.

다양한 훈련모드를 게임 콘텐츠를 통해 제공해 환자의 적극적인 흥미와 참여를 끌어내 효과적이 재활로봇으로 평가 받고 있다.

올해 추가 도입된 착용형 보행재활로봇 'ANGEL LEGS M20-Premium'과 상지재활로봇 '가밀로(3DBT-61)'를 통해 재활치료 전주기(급성기, 아급성기, 만성기, 사회복귀)에 걸쳐 종합 로봇재활치료가 가능한 센터 구축이 가능해져 도민들에게 선진 로봇재활치료 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게 됐다.

예수병원 재활센터 이정후 센터장은 “기존에 도입된 재활로봇과 추가 도입된 재활로봇을 통해 전문적이고 다양한 재활치료를 제공하고 치료효과를 높이겠다”며 “다양한 연구와 임상을 통해 도입된 로봇들에 대한 치료 데이터를 수집해 환자들의 재활치료에 도움 되는 재활로봇의 개발 및 발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정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 예수교회 도마지파, 전국 최초 10만 수료식 사진 전시회 개관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
  • 올해 에코시티 내 마지막 일반분양 ‘한양수자인 디에스틴’ 심의 완료
  • 정읍시 취업박람회 ‘구인·구직 열기’ 후끈
  • “사고 나면 누가 책임?” 시민안전 위협하는 전주 감나무골 철거현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