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3 11:55 (월)
돼지 사육장 악취여 사라져라!
상태바
돼지 사육장 악취여 사라져라!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2.08.10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오커튼 활용으로 지역주민 악취에서 해방

남원시농업기술센터가 축산 신기술보급사업 2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해 마을과 인접하고 민원이 많은 송동면, 인월면 돈사 2개소에 바이오커튼과 오존수 분무 시스템을 설치 악취저감에 노력하고 있다.

바이오커튼은 국립축산과학원에서 개발한 악취저감기술로 축사 내부 공기를 이중막으로 씌운 여과장치에 보내 공기를 정화하는 원리이며, 오존 활용 환경 관리, 안개 분무를 통한 먼지 물질 제거, 미생물제 처리공법 등을 동시에 적용해 돈사 냄새를 획기적으로 저감시킬 수 있다.

농촌진흥청 연구결과 축사에서 축사에서 발생하는 대표적인 악취물질인 암모니아·황화합물 분자를 오존수가 결합해 파괴시킴으로써 암모니아가 50%감소 효과와 분진 92%가 감소로 냄새 물질의 매개체가 사라져 악취의 확산을 줄인다.

또한 송동면 김영석 농가는 “지난 6월 시설이 완공된 이후 악취저감 효과를 체감했다”며 “유용미생물을 추가로 사용함으로써 상승효과를 거뒀고 앞으로도 악취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바이오커튼과 미생물 투입으로 축사주변 악취문제가 개선될 것이다”며 “앞으로도 주민과 축산농가가 함께하는 지역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수장절 온라인 세미나 개최
  • 동상이몽 이현이 테일러 푸룬, 어디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