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4 02:14 (화)
이륜자동차 소음 8월 합동점검 실시...소음 적은 전기이륜차 보급 확대하기로 
상태바
이륜자동차 소음 8월 합동점검 실시...소음 적은 전기이륜차 보급 확대하기로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2.08.08 2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도가 이륜자동차 소음으로 인한 도민들의 피해를 최소화 하기 위한 합동점검에 나선다.

8일 도에 따르면 여름철 배달대행 오토바이 등의 과속 및 심야시간대의 폭주 등으로 인한 소음으로 민원이 크게 증가함에 따라, 정온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유관기관과 8월 중 합동점검을 실시하기로 했다.

합동점검은 평소 민원이 많았던 전주와 군산, 익산 등 단독주택 밀집 지역을 중심으로 실시될 예정이다.

소음진동관리법에 따른 이륜자동차 배기 및 경적소음 허용기준인 105dB(A)~115dB(C) 적합여부를 확인하는 한편, 소음기 및 소음덮게 탈거, 추가 경음기 부착여부 등을 중점 확인한다는 방침이다.

점검 결과에 따라 개선명령을 비롯해 기준 초과정도에 비춰 위반 이륜차 소유주에겐 최대 100만원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허용기준 초과와 소음기 훼손·제거 및 경음기 추가 부착을 동시에 위반할 경우엔 사용정지 2일 처분과 100만원의 과태료 부과가 병행된다.

전북도 관계자는 "8월 합동점검과 함께 이륜자동차 운행자에 대한 홍보를 강화해 도민들의 정온한 생활환경 보호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도는 환경부와 함께 소음 및 대기오염 발생이 없는 전기이륜차 보급을 올해 말까지 867대까지 늘린다는 계획이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수장절 온라인 세미나 개최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동상이몽 이현이 테일러 푸룬, 어디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