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30 18:10 (금)
정읍소방서, 대시민 심폐소생술 활성화 총력
상태바
정읍소방서, 대시민 심폐소생술 활성화 총력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2.08.07 23: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읍소방서(서장 박경수)가 대시민 심폐소생술 활성화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실제로 심정지가 발생하고 4~5분이 경과하면 뇌는 비가역적인 손상을 받게 되고 혈액순환이 중단되어 심각한 뇌 손상 또는 사망에 이르게 된다.

또한 심정지 발생 초기 4~5분의 대응이 생과 사의 운명을 가르는 시간이 된다.

특히, 심정지 발생의 60% 이상은 가정, 직장, 길거리 등 의료시설이 아닌 일상생활 속에서 발생하므로 가족, 동료, 행인 등 심정지 최초 목격자인 일반인의 심폐소생술이 매우 중요하다.

이에 따라 소방서는 지난 6월부터 샘고을시장과 정읍역 광장 등 주요 다중이용시설 및 관공서의 대형 전광판을 활용해 심폐소생술 홍보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이와 함께 노인 도움인력 대상 응급처치교실 운영 자동심장충격기 의무설치기관 교육 응급처치 집중 홍보기간 확대 운영 등을 추진하며 심폐소생술의 중요성 및 방법을 적극적으로 알리고 있다.

박경수 서장은 심폐소생술을 익히면 예기치 못한 상황에서 가족과 이웃의 생명을 구할 수 있다앞으로도 심폐소생술 시행률 향상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포항융합산업기술지구 입주예정 주민들, 초등학교 조기 개교 민원 제기
  • 추석 연휴 가볼만한곳 청정 가을 동물나라 ‘알파카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