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3 11:55 (월)
경찰, 전북자원봉사센터 입당원서 유출 사건 본격화
상태바
경찰, 전북자원봉사센터 입당원서 유출 사건 본격화
  • 박민섭 기자
  • 승인 2022.08.07 2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선 개입 의혹 관련자 추가 입건
전 전북도지사 최측근도 포함 확인

전북경찰이 지난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과정에서 불거진 더불어민주당 경선 개입 의혹 관련자들을 추가로 입건하며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5일 전북경찰청에 따르면 최근 현직 전북자원봉사센터장 A씨등 10여 명 이상을 추가 입건해 조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사건 관계인 중에는 전북도 비서실에서 근무한 전 도지사의 최측근들도 포함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에 따르면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앞두고 입당원서 사본을 유출해 관리하는 등 선거에 개입하려 한 혐의다.

이들은 가족 및 친인척 등을 동원해 당원을 모집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지난 4월 전북자원봉사센터를 압수수색 해 더불어민주당 입당원서 사본 1만 여장을 발견, 확보했다.

입당원서 사본들은 센터로 옮겨져 엑셀 파일로 정리했으며 이 명부로 선거에 부당하게 이용하려고 했다.

압수수색 이후 경찰은 입당원서를 관리한 전 전북도청 공무원 A씨를 구속해 검찰에 송치했고, 전북자원봉사센터 간부 B씨 등 2명을 입건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수사 중인 사안이라 자세한 사항은 말할 수 없다”고 밝혔다. 박민섭 수습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수장절 온라인 세미나 개최
  • 동상이몽 이현이 테일러 푸룬, 어디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