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9 01:05 (화)
남원시보건소 보건복지부 『치매안심마을 확산 공모사업선정』 3억 확보
상태바
남원시보건소 보건복지부 『치매안심마을 확산 공모사업선정』 3억 확보
  • 천희철 기자
  • 승인 2022.07.28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가 보건복지부 ‘치매안심마을 확산 공모사업’에 선정돼 3억 예산을 지원받게 됐다.

이번 공모사업은 보건복지부가 지자체에 예산을 지원해 『치매친화사회 조성을 위한 치매안심마을 우수사례 확산』을 위해 하고자 실시한 것이다.

보건복지부 치매정책과의 공모사업은 처음으로 이번 공모사업에 전국 39개 치매안심센터가 참여했으나 전라북도에서는 남원시가 유일하게, 1차 서류심사 2차 대면 발표를 거쳐 최종 28개소가 선정됐다.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확보한 예산은 총 3억으로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에서 1억4천만원을, 전라북도(도지사 김관영)의 적극적인 협조와 지원으로 1억6천만원을 추가로 확보하게 됐다.

남원시가 공모에 선정된 『25시 치매 돌봄 구축으로, 더 나은 커뮤니티 조성』 사업은 치매안심마을로 선정된 노암동과 왕정동 34개통에 거주하시는 치매환자 204가정 중 독거치매와 부부치매환자 가정 100가구에 스마트 돌봄 플렛폼 시스템을 구축해 가정 내 일상생활과 건강관리, 화재·사고·방범 등 의 안전관리가 가능한 24시간 돌봄과 응급상황 발생 시 신속대처가 가능해지고 인공지능(AI) 영상추적시스템 도입으로 실종 시 신속한 위치 확인이 가능하게 된다.

남원시(시장 최경식)는 “치매안심마을의 인적·물적 자원을 포함한 인프라에 첨단기술을 접목한 스마트한 치매안심마을을 구현해 사각지대 없는 치매환자 관리와 치매가 있어도 더불어 함께 살아갈 수 있는 남원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남원=천희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주지 제한 없는 ‘e편한세상’ 오션뷰 아파트 관심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역세권 인기 지속…‘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본격 분양에 관심 집중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모두그램’, 한국인 팔로워 서비스 품질개선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