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30 18:10 (금)
서거석 전북교육감, 테마식 현장체험학습 전수조사 및 방역 대책 마련 지시
상태바
서거석 전북교육감, 테마식 현장체험학습 전수조사 및 방역 대책 마련 지시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2.07.21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거석 전북교육감이 최근 전주 A여고 코로나19 집단 감염과 관련해 비상대책 회의를 주재하고 테마식 현장체험학습 전수조사 및 방역대책 마련 등을 지시했다. 서 교육감은 21일 학교 집단감염 관련, 긴급비상대책회의를 소집하고 분야별 현황 파악 및 향후 재발 방지책 등을 점검했다. 

서 교육감은 21일 현재 테마식 현장체험학습을 진행하고 있는 3교개의 운영 상황을 보고 받고, 방역 및 학생 안전조치 등에 빈틈이 없도록 해줄 것을 지시했다. 현재 수학여행이 진행중인 고교 1개교와 중학교 2개교 등 3개 학교는 학교장 책임 아래 현장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하루 일정을 종료한 뒤 학생들의 건강상태를 체크, 이상 징후가 발견되면 관련 부서에 보고해 향후 대책을 수립하도록 했다.

또 도내 모든 학교의 8월 이후 테마식 현장체험학습 일정을 전수 조사하고 자체 수립한 대응방안을 재검토 후 학교에 안내하도록 했다. 현재 8월 이후 테마식 현장체험학습 실시 학교는 초 78교, 중 134교, 고 83교, 특수2교 등 총 497교로 파악됐다. 이에 코로나19 감염병 확산 상황에 따라 2학기 추진 예정인 테마식 현장체험학습은 ‘중단’도 검토한다. 기존대로 진행시에는 소규모로 진행할 것을 권고했다. 소규모란 그룹 인원 20~30명 이내, 차량 1대당 탑승 인원 20명 이내를 의미한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한 레크리에이션 등 집단 활동 금지 △숙박인원은 1인1실 또는 2일 1실 권장(타인방 출입금지 지도 등) △확진자 발생시 귀가 조치 계획 수립 및 숙소 내 확진자 격리 전용 객실 마련 △테마식 현장체험학습 진행기간 동안 매일 모든 학생 자가진단키트 검사 △테마식 현장체험학습 종료 후 1일 정도 재량휴업일 권장 등의 내용도 포함했다.

서 교육감은 “학생들의 안전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면서 “각급 학교들이 테마식 현장체험학습 계획을 변경하면서 발생할 수 있는 위약금 등 행·재정적 어려움에 대해서는 지원방안을 적극 검토하라”고 말했다.  학사일정과 관련해서는 학기별 과목 이수에 지장이 없는 범위 내에서는 조기방학이 가능토록 했고, 확진자 발생 학교는 원격수업 전환도 검토하도록 했다.

방역 분야도 손소독·발열체크 등 기본수칙을 꼼꼼히 확인하고, 방학 중에도 자가진단시스템을 적극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서 교육감은 “코로나19 상황이 길어지면서 경각심이 떨어진 것 같다”고 지적한 뒤 “우리 아이들의 건강에 문제가 없도록, 도민들께서 안심할 수 있도록 각별히 신경써달라”고 재차 강조했다. 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포항융합산업기술지구 입주예정 주민들, 초등학교 조기 개교 민원 제기
  • 추석 연휴 가볼만한곳 청정 가을 동물나라 ‘알파카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