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08 13:48 (월)
송광백련 나비채 음악회, 3년만에 열렸다
상태바
송광백련 나비채 음악회, 3년만에 열렸다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2.07.03 2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송광백련 나비채 음악회'가 3년 만에 도민 곁으로 화려하게 돌아왔다.

지난 2일 대한불교조계종 송광사에서 열린 '2022년 송광백련 나비채 음악회'는 도민 700여명이 참석해 개최됐다.

이날 음악회엔 김관영 전북도지사를 비롯해 서거석 교육감, 우범기 전주시장, 유희태 완주군수 등이 대거 참석했다.

모스틀리 필하모닉 오케스트라의 연주로 시작된 음악회는 카르멘 서곡을 비롯한 12곡의 클래식으로 채워져 아름다운 선율도 무더운 여름밤을 수놓았다.

김관영 지사는 "음악회가 무려 3년만에 다시 도민의 곁으로 돌아오게 돼 기쁘다"며 "부처님의 자비와 상생의 정신이 아름다운 선율을 타고 우리 전북 곳곳에 깃들길 바란다"고 말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세종 에버파크’, 현대건설 시공 예정으로 눈길
  • ‘무보직 사무관제’ 도입 놓고 공직사회 ‘술렁’
  • 전주 평화동에 명품아파트 들어선다!
  • 전북도 첫 ‘무보직 사무관’ 도입....팀장직위 절반 사라진다
  • [칼럼] 기미 및 주근깨 등 잡티, 레이저 토닝 시 주의할 것은?  
  • [칼럼] 여름철, 지루성피부염 주의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