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30 18:10 (금)
전북대, ‘2023 세계대학 평가’에서 2년 연속 거점국립대 2위
상태바
전북대, ‘2023 세계대학 평가’에서 2년 연속 거점국립대 2위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2.06.13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가 영국 글로벌 대학평가기관 QS(Quacquarelli Symonds)가 발표한 ‘2023 세계대학 평가’(2022년 발표)에서 지난해에 이어 거점국립대 2위에 올랐다. 이번 평가에서 전북대는 학계 평판과 기업계 평판, 외국인 교원 비율, 학생당 교원비율 등에서 점수가 상승하며 순위를 끌어올렸다.

이번 QS 세계대학평가는 세계 1,422개 대학을 대상으로 연구력 수준을 가늠하는 학계 평판(40%)과 교수당 논문 피인용수(20%), 그리고 졸업생 평판도를 가늠하는 기업계 평판(10%), 국제화 수준을 보는 외국인 교원 비율(5%), 외국인 학생 비율(5%), 교육의 질을 나타내는 학생당 교원 비율(20%) 등을 종합해 평가한 것이다.

이번 평가에서 전북대는 외국인 교원 비율에서 5.6점이 상승했고, 학생 당 교원 비율에서도 3.8점이 오르며 학생 교육의 질이 높아진 것으로 평가됐다. 특히 평가의 절반을 차지하는 평판도(학계 평판 40%, 기업계 평판 10%)에서 지속적인 상승 추이를 보이며 세계 대학 순위 역시 지속적으로 상승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학계 평판의 경우 올해까지 3년 연속 상승했고, 기업계 평판도에서도 역시 4년 연속 오르며 연구경쟁력 등에서 높아진 대학 위상을 반영했다. 김동원 총장은 “연구중심대학으로 도약하기 위한 우리대학의 행보가 해를 거듭할수록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며 “대학의 내실을 기하고, 지역과 따뜻하게 동행하는 지역 혁신의 플랫폼 대학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포항융합산업기술지구 입주예정 주민들, 초등학교 조기 개교 민원 제기
  • 추석 연휴 가볼만한곳 청정 가을 동물나라 ‘알파카월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