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9 01:05 (화)
농작물·식물 병해충 진단 및 치료하는 '식물의사' 제도화 움직임 주목
상태바
농작물·식물 병해충 진단 및 치료하는 '식물의사' 제도화 움직임 주목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2.06.07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지구적인 기후 환경 변화에 대비해 농작물이나 식물의 병해충을 진단하고 치료하는 ‘식물의사’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이러한 식물의사를 국내에서 제도화하기 위한 본격적인 움직임이 시작돼 이목을 끌고 있다. 전북대와 전남대, 경북대가 컨소시엄으로 운영하는 식물방역대학원이 10일 오후 2시 전북대 진수당에서 ‘식물의사 추진을 위한 정책포럼’을 개최한다. 이 자리에서는 농작물 병해충 진단 및 약제 처방을 위한 ‘식물의사 제도’ 도입 필요성이 논의될 예정이다.

이번 포럼에는 농촌진흥청 식물위생 전문가(식물의사) 정책연구팀인 전북대, 순천대, 한국농수산대학과, 식물방역대학원(전북대, 경북대, 전남대) 및 관련학회 회원들이 정책 마련을 위한 4개의 주제로 심도있는 논의를 진행한다. 미생물 해충 방제제 개발 분야 권위자인 김재수 교수가 발제자로 나서 식물의사 추진의 필요성을 역설하고, 권덕호 한국농수산대학 교수가 농약 사용 관련 농업인 설문조사 결과를 발제하며, 이세진 교수는 식물의사 양성 교육방안에 대해 발표를 한다.

한 김소라 전북대 식물방역학과 교수가 식물방역대학원의 역할과 기능에 대해 주제발표 하고, 발표 후에는 주요 내용에 대한 종합토론도 이어진다. 전북대 김재수 교수는 “지구환경이 변화하고, 농작물에 대한 병해충 방제의 다양성과 중요성이 커지면서 식물의사제도 도입이 관련 분야의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며 “이번 포럼을 통해 우리나라 식물병해충 분야에 관한 모든 지혜와 역량이 한데 모아져 정책 추진의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거주지 제한 없는 ‘e편한세상’ 오션뷰 아파트 관심
  • 신천지예수교회, 10만 수료식 안전하게 성료
  • 역세권 인기 지속…‘더파크 비스타 데시앙’ 본격 분양에 관심 집중
  • 인스타 팔로워 늘리기 ‘모두그램’, 한국인 팔로워 서비스 품질개선
  • 한강변 개발입지에 대규모 재개발 추진 호재…자양2동 ‘자양 리버탑’ 분양
  • 불법사설토토 대리배팅 이른바 '댈토' 성행... 사기 등 시민들 피해 우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