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9 00:06 (목)
김관영 도지사 당선인, 당선 후 첫 행보로 '민생현장' 선택
상태바
김관영 도지사 당선인, 당선 후 첫 행보로 '민생현장' 선택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2.06.03 0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관영 전북도지사 당선인이 당선 후 첫 행보로 고향인 군산 역전 종합시장가 전주 모래내 시장을 선택해 민생행보의 시동을 걸었다.

2일 오전 김 당선인은 시장 상인들을 만나 감사 인사를 전했으며, 도민들의 먹고사는 문제해결과 민생회복을 최우선 가치로 삼는 도지사가 되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점심엔 전주 환경미화원들과 함께 하며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 당선인은 "도민분들이 정직하고 성실하게 땀흘리며 일하고 계신 삶의 현장에서 새로운 전북 도정을 펼쳐 나가겠다"며 "책상에 앉아 권력을 행사하는 도지사가 아닌 도민의 곁에서 아들처럼, 친구처럼, 때로는 부모처럼 대화하고 소통하는 새로운 도정 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민생 우선의 도정을 펼치고, 현장 우선의 도정에서 답을 찾는 과정을 통해 도민과 함께하는 도정 운영의 근본적 패러다임을 바꿔내겠다"고 약속했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개 같지 않는 개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피토틱스, 브랜드데이 ‘위편한 그린세라 4+2’ 특가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