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6 23:34 (월)
여성후보 활약 빛났다...기초-비례에 쏠림 현상은 ‘아쉬워’ 
상태바
여성후보 활약 빛났다...기초-비례에 쏠림 현상은 ‘아쉬워’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2.06.03 00: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번 6·1지방선거에서는 여성 후보들의 활약이 두드려져 어느때보다 양적·질적인 성장이 가시화 된 선거였다는 평가다.

전북도지사 후보로 나선 조배숙 국민의힘 후보는 도내 지방선거 역사상 첫 여성후보라는 기록을 세웠다.

아쉽게도 상대후보의 압도적인 표차이에 눌려 낙선의 고배를 마셔야 했지만 17.8%의 의미있는 득표율을 얻어내며 존재감을 과시했다.

광역·기초의원 당선자 중 여성은 총 59명으로 4년 전 역대 최고 기록인 53명을 또다시 경신했다. 

광역의원은 비례를 포함해 총 9명이 당선돼 전체 당선자의 22%를 차지했으며, 기초의원은 광역과 비례를 합해 184명 중 50명이 당선되면서 전체의 27%를 기록했다. 이 역시 4년 전과 비교하면 각각 10%p, 3.2%p 증가한 셈이다.

하지만 여전히 기초단체장 후보는 전무했으며, 당선 후보 대다수가 기초·비례의원에 쏠려있다는 점은 아쉬운 대목으로 남으면서 보다 중량감 있는 여성정치인 발탁에 정당들의 고민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개 같지 않는 개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피토틱스, 브랜드데이 ‘위편한 그린세라 4+2’ 특가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