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2-09 00:06 (목)
[화제의 당선인] 척박한 지역정치 한계 뚫고 당선된 진보당 손진영 당선인
상태바
[화제의 당선인] 척박한 지역정치 한계 뚫고 당선된 진보당 손진영 당선인
  • 홍민희 기자
  • 승인 2022.06.03 0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보당 손진영 당선인
진보당 손진영 당선인

"진보정치를 일궈낸 선배들이 닦아놓은 길을 따라가며 열심히 일하겠습니다."

이번 6·1지방선거에 첫 출마 하자마자 기초의회에 입성하는 행운을 거머쥔 후보가 있다. 익산기초의원 역사상 첫 진보당 당선자인 손진영(51) 당선인이 그 주인공이다.

첫 출마를 하자마자 당선권에 안착한 손 당선인은 "진보당이 익산에서 기초의원에 당선된 것은 처음 있는 일이어서 당원들과 도와주신 분들까지 모두에게 감사드릴 뿐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제가 알지 못하는 곳에서도 애써주신 분들이 정말 많다"며 "특히 진보당이 지역에서 계속 헌신하며 활동해 온 모습들을 기억해 주신 덕에 당선된 것 같다"고 밝혔다.

선배들이 닦아놓은 길을 걷게 됐을 뿐이라는 손 당선인은 "주민 예산이 어떻게 쓰여지고, 그 예산을 바탕으로 주민들의 요구를 반영되게 하는 일에 관심이 많다"면서 "의원으로서 해야 되는 가장 큰 역할 중 하나인 만큼 의회에 가면 이런 일을 열심히 해보고 싶다"는 포부를 밝혔다.

손 당선인은 "여전히 진보당에 대해 모르시는 분들도 많고, 낯설어 하시는 분도 많지만 제가 열심히 시민들과 만나서 이야기 하다보니 이제는 제법 알아주신다"며 "당을 떠나 열심히 하는 지역 일꾼이 되라는 지역민들의 마음을 받들어 주민에 편에 서서 열심히 일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홍민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특례보금자리론 접수 시작, 온라인 신청방법 어떻게?
  • '사소한(SASOHAN)’, 2023 한국소비자베스트브랜드대상 수상  
  • 정부, 태양광 폐패널 재활용 박차
  • 개 같지 않는 개
  • 김제시, 김제지평선일반산업단지 상업용지 매각
  • 피토틱스, 브랜드데이 ‘위편한 그린세라 4+2’ 특가 이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