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0-05 11:06 (수)
국가거점국립대학들, 연합교육체제 강화위한 '포털형 학습관리시스템' 개발 논의
상태바
국가거점국립대학들, 연합교육체제 강화위한 '포털형 학습관리시스템' 개발 논의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2.06.02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사교류를 통한 ‘공유대학’을 추진하고 있는 전북대 등 국가거점국립대학들이 연합교육체제 강화를 위해 ‘포털형 통합 LMS(학습관리시스템) 개발’을 통한 디지털 연합 교육 체계로의 단계적 변화를 모색하고 있어 대학교육 혁신으로 이어질 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국가거점국립대학교총장협의회(회장 김동원 전북대 총장)는 2일 강원대 미래도서관에서 제2차 국가거점국립대학교총장협의회 및 국립대학교병원이사장협의회 정기회의를 통해 이 같은 안건을 논의했다. 10개 협의회 대학 총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정기총회에서는 전북대가 협의 안건으로 거점국립대 연합교육체계 강화를 위한 포털형 통합 LMS 구축을 제안해 관심을 끌었다.

서울대를 제외한 9개 거점국립대학들은 2020년 3월 대학 간 학점교류를 위한 일명 ‘KNU9 LMS 시스템’을 구축해 현재까지 4학기 총 89개 과목을 운영 중에 있다. 그러나 정규 교과목 중심의 온라인 학점교류만 운영돼 학생 맞춤형 기능이나 수강과목의 다양성이 부족하고, 현재 운영 중인 지역혁신플랫폼이나 혁신공유대학사업 등 대학 간 교류모형 등과의 연계도 매우 제한적이었다. 기능적 측면에서도 팀 티칭이나 멘토링, 산학교육, 적응형 학습 등에 필요한 소셜 플랫폼 기반의 콘텐츠 큐레이션 및 메타버스 기능 등을 지원하지 못하는 등 확장성에 한계가 있었다. 

이날 전북대가 제안한 ‘KNU10 포털형 통합 LMS’는 기존 시스템이 가진 확장의 한계성을 극복한 것으로, 대학 간 교류 관련 사업등과도 연계해 학점교류 범위 확장과 학습 선택권 확장 등으로 이어질 수 있다. 예를 들어 이 시스템을 구축하면 지난해 7개의 에너지신산업 혁신공유대학사업을 통해 제작된 총 35종의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지역혁신플랫폼(RIS) 사업을 통해 파생될 무궁무진한 콘텐츠들도 거점국립대들이 함께 활용할 수 있게 된다.

이 시스템 구축을 통해 신형 학사교류 가상 캠퍼스(아키텍처) 개발 및 활용과 현재 6개 권역에서 운영하고 있는 공동교육혁신센터 등의 교류사업으로의 추가적 확장도 가능하다. 팀 티칭이나 멘토링 진로설계 등 원격강의 외 특화 서비스와 교육 콘텐츠 큐레이션 및 실시간 화상강의 도구 등을 활용한 다양한 교수법 및 양방향 학습 솔루션 지원, 그리고 블록체인 기반 인증체계 도입으로 로그인 오류 등 그간의 결점을 보완하고, 학생 성적 데이터 안정성도 확보해 이용자 편의성과 학사행정의 효율화도 기대된다.

김동원 국가거점국립대학총장협의회장(전북대 총장)은 “10개 거점국립대들이 학사교류 체계를 더욱 강화하고, 기존 공유대학 사업들과의 연계를 통한 확장성을 위해 공동의 포털형 LMS 플랫폼 도입을 제안한다”며 “이렇게 되면 디지털 혁신공유대학 사업 등에서 개발한 신산업 분야의 우수 강의 콘텐츠를 공유할 수 있게 되어 대학교육 혁신은 물론 디지털 100만 인재 양성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정기회의에서는 전남대와 경상국립대가 바이오헬스케어 글로벌 선진국가 도약을 위한 전문인력 양성과 신규 질환 대응 및 관련 산업 활성화를 위한 융합형 인재양성을 위해 거점국립대 의과학대학원 설치 및 운영도 제안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비규제지역 수혜 기대...대방건설 ‘평택 고덕 디에트르’ 주목
  • 규제완화를 통한 LTV상향, 주택담보대출비교를 잘해야
  • 발길 몰리는 평택 고덕신도시…대방건설, ‘디에트르’ 분양 예정
  •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수장절 온라인 세미나 개최
  • 규제 완화, 우리 아파트 주택담보대출LTV가 상향된다
  • 동상이몽 이현이 테일러 푸룬, 어디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