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7-04 10:07 (월)
완주 노래방서 고교생 흉기 살해 20대, 항소심도 징역 25년
상태바
완주 노래방서 고교생 흉기 살해 20대, 항소심도 징역 25년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2.05.26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 고교생 살인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20대 남성이 항소심에서도 중형을 선고받았다.

광주고법 전주 제1형사부(부장판사 백강진)는 살인 혐의로 기소된 A(27)씨에 대한 항소심에서 징역 25년을 선고한 원심을 유지했다고 26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9월 25일 오전 4시 44분께 완주군 이서면의 노래방에서 B(19)군을 흉기로 수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복부 등을 찔린 B군은 심정지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끝내 숨졌다.

그는 이날 여자친구와 함께 술을 마시던 중 전 남자친구 C씨와 관련해 이야기를 나누다가 말다툼을 벌였다. 격분한 A씨는 흉기를 들고 C씨가 있는 노래방을 찾아갔고, 당시 싸움을 말리려던 B군이 변을 당한 것으로 조사됐다.

항소심 재판부는 "피고인은 범행 후 어떠한 조치도 취하지 않은 채 피해자를 사망에 이르게 했다"면서 "유족이 여전히 엄벌을 탄원하고 있는 점 등을 참작하면 원심의 형은 적절해 보인다"고 판시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주상복합 아파트 ‘대전스카이자이르네’ 6월 오픈
  • 신천지예수교, 중등 24과 ‘하나님의 목적 천지 재창조’ 공개
  • 7월 12일 시행되는 개정 도로교통법 ‘사람이 먼저’
  • ‘힐스테이트 불로 포레스트’, 1순위 기타지역 청약 22일 진행
  • 중도금 무이자 혜택 ‘힐스테이트 불로 포레스트’ 눈길
  • 여수 해양공원 품은 ‘더 로제 아델리움 해양공원’ 주상복합아파트 7월 분양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