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7-07 09:55 (목)
사고 몰리는 봄철 이륜차 사고, 전북청 교통안전대책 추진
상태바
사고 몰리는 봄철 이륜차 사고, 전북청 교통안전대책 추진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2.05.08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경찰청은 올해 교통안전 활동 수요를 집중 분석해 ‘보행자, 이륜차, 고령자’에 대한 선제적 대응이 필요하다고 판단됨에 따라 특별 교통안전대책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전북경찰은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와 도로교통법이 개정되는 등 사고위험이 높아짐에 따라 ‘보,이,고’(보행자, 이륜차, 고령자)특별 교통안전대책을 이날부터 7월 31일까지 추진하며 5월 한 달간 충분한 홍보·계도 기간을 갖고 6~7월에는 집중단속에 나설 예정이다.

이날 전북청에 따르면 지난해 전체 교통사고 사망자 중 보행자·고령자 등 교통약자 사망사고의 비중이 높고, 이륜차 같은 경우는 48.4%가 4~6월, 고령운전자로 인한 사망사고는 5~7월에 36.9% 발생하는 특성을 보였다. 

보행자에 대해서는 개정 도로교통법(보행자 보호의무 강화) 및 안전보행3원칙(서다-보다-걷다), 이륜차에 대해서는 도심권-배달, 시외권-고령운행에 초점을 맞춘 맞춤형대책, 고령자는 보행자와 운전자 모두를 대상으로 하는 조심조심 안부전화 교통안전 캠페인 및 운전면허 자진반납, 장날 캠페인을 주제로 각 지역 실정에 맞는 자체 계획을 수립해 추진할 수 있도록 진행 할 예정이다. 

정덕교 교통과장은 “맞춤형 교통안전대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보행자를 우선 배려하는 보행자 중심 교통문화를 조성하겠다”며 “모든 운전자와 보행자가 한마음 한뜻으로 교통법규를 준수해 안전한 교통문화를 만드는데 협조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주상복합 아파트 ‘대전스카이자이르네’ 6월 오픈
  • 신천지예수교, 중등 24과 ‘하나님의 목적 천지 재창조’ 공개
  • 7월 12일 시행되는 개정 도로교통법 ‘사람이 먼저’
  • 군산 수송동 상가 건물 화재...5명 자력 대피
  • ‘힐스테이트 불로 포레스트’, 1순위 기타지역 청약 22일 진행
  • 중도금 무이자 혜택 ‘힐스테이트 불로 포레스트’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