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7-05 17:53 (화)
전북대병원 아동학대전담의료기관 활성화 시범사업 선정
상태바
전북대병원 아동학대전담의료기관 활성화 시범사업 선정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2.04.18 16: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대병원 아동학대전담의료기관 활성화 시범사업 선정
전북대병원 전경

전북대학교병원이 ‘2022년 아동학대전담의료기관 활성화 시범사업’에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아동학대의 판단·치료 전문성을 강화하고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전북대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실(실장 권근상)에서 계획하고 신청한 아동학대전담의료기관 활성화 시범사업에 전북대병원이 최종 선정됐다.

이번 시범사업에는 8개 시·도에 광역전담의료기관 8개(△서울대학교병원 △인천의료원 △울산대학교병원 △조선대학교병원 △용인세브란스병원 △충북대학교병원 △전북대학교병원 △창원한마음병원), 지역전담의료기관 45개 병원이 선정됐으며, 전북대병원이 전북의 광역전담의료기관으로서 역할을 맡게 됐다. 

전북대병원은 아동학대 피해 아동에 대한 신속한 의료서비스 제공과 고난도 사례에 대한 도내 의학적 자문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바탕으로 사업을 수행하며 △24시간 긴급대응 체계 △14개 시·군 아동학대담당공무원 네트워트 △지역전담의료기관계 협력체계 등을 구축해 나갈 계획이다.

유희철 병원장은 “아동학대는 지금 이 순간에도 우리가 알지 못한 채 일어나고 있을 수도 있기 때문에 많은 사람들의 관심과 지원이 필요하다”며 “전북대병원은 보호 받아야하는 아이들을 위해 해당 사업에 성실히 임하는 것은 물론 다각적인 지원책을 찾고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주상복합 아파트 ‘대전스카이자이르네’ 6월 오픈
  • 신천지예수교, 중등 24과 ‘하나님의 목적 천지 재창조’ 공개
  • 7월 12일 시행되는 개정 도로교통법 ‘사람이 먼저’
  • 군산 수송동 상가 건물 화재...5명 자력 대피
  • ‘힐스테이트 불로 포레스트’, 1순위 기타지역 청약 22일 진행
  • 중도금 무이자 혜택 ‘힐스테이트 불로 포레스트’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