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6 23:50 (월)
군산소방서, 지난해 하루평균 54.7건 구급 출동
상태바
군산소방서, 지난해 하루평균 54.7건 구급 출동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2.01.17 15: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총 1만9,966건 출동, 1만538명 환자 이송
- 하루평균 28.8명 응급환자 이송

 

군산소방서(서장 전미희)가 지난 한 해 동안 하루평균 54.7건의 구급 출동으로 시민들의 생명을 살렸다.

 

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2021년 총 19,966건 출동해 1538명의 환자를 이송, 하루평균 54.7건의 구급 출동으로 약 28.8명의 응급환자를 이송했다.

 

소방서는 11대의 구급차와 99명의 구급대원이 활동하고 있는 가운데 12월 말 기준 구급 출동이 전년대비 18.9% 증가하고 이송 환자도 전년대비 8.4% 늘었다.

 

사고장소별 환자이송은 주거지 5,887(64.7%), 도로 1,287(11.8%), 의료관련 시설 466(4.4%) 등 순으로 나타났으며, 주거지 환자이송 실적은 코로나19 영향 때문으로 나타났다.

 

이송환자는 잠재응급환자 4,003(38%), 준응급환자 4,970(47.1%), 응급환자 1,563(14.8%) 순으로 집계됐다.

 

연령별로는 70대가 전체의 1,974(18.7%)을 차지해 고령화에 따른 이용자가 증가하는 추세임을 나타냈다.

 

전미희 소방서장은 매년 증가하는 구급 출동 수요에 효과적인 임무 수행을 위해 최신의 교육과 훈련으로 양질의 구급 서비스를 제공하여 시민의 기대에 부응하겠다고 말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송하진 전북지사 조직·지지자들 ‘김관영 전 의원’ 지지 공식화
  • 전주시 재난지원금 오프라인 신청 시작
  • 신천지예수교회, “피로 세운 예수님의 새 언약” 중등 제12과 강의 진행
  • 신천지 도마지파, 4개지역 헌혈 동참
  • 인천 미추홀구 집값 상승조짐… ‘주안 센트럴팰리스’ 주목
  • 송하진 전북지사 지지자들 "정계은퇴 한 분, 마지막까지 모독" 격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