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9 12:49 (목)
㈜이씨스, 새만금산단 첫 증설투자 협약 체결
상태바
㈜이씨스, 새만금산단 첫 증설투자 협약 체결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2.01.08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기존부지 609억원 투자, 신규직원 160명 추가 채용

군산시, 전북도, 새만금개발청은 지난 7일 자동차 전기장치 및 무선통신장비 제조시설 업체인 이씨스(대표 김용범)와 새만금산단 첫 증설투자 협약을 체결했다.

 

이씨스는 지난 201912월 새만금산단 1공구 19,835297억원을 투자해 공장을 준공했다.

 

이어 이번 협약으로 기존부지에 609억원을 투자해 신규직원 160명을 추가로 채용할 계획이다.

 

지난 2005년 설립해 인천 송도에 본사와 연구소를 두고 있는 자동차 무선통신장비 전장업체로 모듈, 솔루션, 단말기 등을 개발·제조하는 기업이다.

 

전기차와 자율주행차 등 5G 기반의 자율주행, 차세대지능형 교통시스템(C-ITS) 개발 및 실증사업을 통해 다양한 전장부품을 생산중에 있다.

 

이번 투자는 자율주행차 및 전기차에 필요한 전장부품 등의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관련 인프라가 갖추어진 새만금 미래차 클러스터 내에 추가 투자를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규 공장에서는 그간의 기술 노하우를 바탕으로 대기업과 협력을 통해 전기차 탑재용 통합충전시스템 및 자율주행 시스템을 구성하는 핵심 제어시스템 등을 생산한다는 계획이다.

 

강임준 군산시장은 “2022년 새해를 맞아 새만금산단의 1호 증설투자 기업이 탄생한 만큼 새만금산단이 활성화되는 원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 2021년 자동차 관련, 재생에너지 관련, ··장 산업 관련 분야 등 17개사와 투자협약을 통해 투자금액 12,384억원, 1,750여명의 신규고용 창출을 이끌어 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시 재난지원금 오프라인 신청 시작
  • 신천지예수교회, “피로 세운 예수님의 새 언약” 중등 제12과 강의 진행
  • 인천 미추홀구 집값 상승조짐… ‘주안 센트럴팰리스’ 주목
  • 송하진 전북지사 지지자들 "정계은퇴 한 분, 마지막까지 모독" 격앙
  • 익산시 춘포면 주택서 불...860만원 피해
  • [칼럼] 여름철, 곤지름 및 헤르페스 등 남성 비뇨기 질환 주의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