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19 14:21 (목)
하태완 작가 신작에세이 '아무런 대가없이 건네는 다정' 출간
상태바
하태완 작가 신작에세이 '아무런 대가없이 건네는 다정' 출간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1.12.21 1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태완 작가의 신작 에세이 ‘아무런 대가없이 건네는 다정’이 출간됐다. 아무런 대가 없이 건네는 다정은 사랑하고 사랑받고 싶은 순간, 따뜻한 위로의 말이 필요한 순간에 건네는 설렘 가득한 문장들이 돋보이는 에세이다. 특히 겨울의 섬세한 풍경을 배경으로 한 표지와 고급스러운 색감, 하태완 작가의 마음을 움직이게 하는 문장들이 좋은 반응을 끌어내며 만점에 가까운 독자 평점을 기록하고 있다.

교보문고가 발표한 ‘2021년 12월 도서판매 동향 및 베스트셀러 분석’ 자료에 따르면 아무런 대가 없이 건네는 다정은 이달 가장 많이 판매된 에세이 최상위권에 올랐다. 또 카카오톡 선물하기에서도 높은 순위를 기록하며 2021년을 따스하게 마무리할 수 있도록 하는 책으로 존재감을 입증하고 있다. 특히 곧 다가올 크리스마스를 앞두고 따뜻한 마음을 전달하는 선물로 떠오르며 판매량이 늘고 있다.

‘다정’이라는 단어에는 누군가를 생각하는 수많은 마음이 담겨 있다. 아프지 않을까, 힘들지 않을까 염려하는 마음. 이렇게 다가가면 위로가 될까, 어떻게 하면 사랑보다 더 사랑 같은 말을 건넬 수 있을까 고민하는 마음. 더 용기를 주고 싶어서, 힘이 되어주고 싶어서 한 발 더 다가가 보려는 마음.

하태완 작가가 독자들을 향해 부지런히 발신하는 글들에는, 이러한 다정들이 가득하다. 그래서일 것이다. 전작이 70만부에 이르는 판매고를 올리며 사랑받은 것도, 그에게 고마운 마음을 표하는 독자들의 답장이 매일같이 밀려드는 것도. 종이 위에 글을 담아낸 ‘책’이라는 형태로는 3년 만에 독자들을 만나는 것인 만큼 작가는 이번 책에 오랜 시간 고르고 가다듬어온 문장들을 담았다.

작가는 “힘내라는 말조차 사치처럼 느껴지는 요즘, 그럼에도 나는 고마워, 사랑해, 네가 활짝 웃었으면 좋겠어, 수고 많았어, 고생했어 같은 말의 힘을 여전히 믿는다. 여전히 살아낼 수 있게 하는 이유인 것 같아서”라고 말했다.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시 재난지원금 오프라인 신청 시작
  • 신천지예수교회, “피로 세운 예수님의 새 언약” 중등 제12과 강의 진행
  • 인천 미추홀구 집값 상승조짐… ‘주안 센트럴팰리스’ 주목
  • 송하진 전북지사 지지자들 "정계은퇴 한 분, 마지막까지 모독" 격앙
  • 익산시 춘포면 주택서 불...860만원 피해
  • [칼럼] 여름철, 곤지름 및 헤르페스 등 남성 비뇨기 질환 주의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