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18 16:53 (화)
호원대 씨름부, 창단 후 첫 전국대회 단체전 준우승
상태바
호원대 씨름부, 창단 후 첫 전국대회 단체전 준우승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1.12.06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원대학교(총장 강희성) 씨름부가 창단 이후 처음으로 전국대회 단체전 준우승을 차지했다.

 

호원대는 지난 2, 3일 양일간 전남 구례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13회 구례전국여자천하장사 및 대학장사씨름대회에서 단체전 준우승을 비롯, 김영준 선수가 개인전 소장급(-80kg 이하) 3위를 기록했다.

 

이번 대회 호원대는 단체전 8강에서 영남대를 상대로 43으로 승리, 준결승전 대구대를 43으로 승리하며 창단 후 첫 결승전에 진출했다.

 

준결승에서 경남대를 만나 선전을 펼쳤지만 아쉽게 3위에 머물렀다.

 

온형준 감독(스포츠경호학과 교수)학교의 전폭적인 지원과 응원에 힘입어 한해 가장 큰 대회인 대학장사씨름대회에 참가해 창단 4년만에 단체전 준우승을 차지했다면서 학업과 운동을 병행하면서 묵묵히 훈련에 임해준 선수들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한편, 호원대 씨름부는 2018년 창단해 28명의 재학생으로 전국에서 가장 많은 선수를 육성하고 있으며, 그동안 대학부 단체전 21, 31, 개인전 금메달 3개 은메달 3개 동메달 20개를 획득하는 등 우수한 성적으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김호중 팬카페 ‘전북 아리스’, 복지시설 청소년 후원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