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18 16:53 (화)
정읍시 칠보면 소재지 지중화·정비사업 준공
상태바
정읍시 칠보면 소재지 지중화·정비사업 준공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12.03 0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7억 투입…1.1km 구간 전신주 시설물 등 일제정비 가로환경 산뜻

정읍시 칠보면 소재지 일원 지중화사업이 완료되면서 가로환경이 한층 더 산뜻해졌다.
  
시는 칠보면 터미널을 중심으로 마을 경관을 해치는 전신주와 배전선, 통신선 등을 매설하는 지중화사업과 도로 시설물 정비사업을 마치고 2일 준공식을 가졌다.
  
이 자리에는 유진섭 시장과 조상중 시의회의장, 기관단체장, 마을주민 등 50여명이 참석해 준공을 축하했다.
  
칠보면은 무성서원을 비롯한 역사문화자원이 산재한 지역으로 전신주와 통신주 등 거미줄처럼 얽혀 있는 전선이 마을경관을 해칠 뿐만 아니라 악천후 시 안전사고 위험성이 높아 불편이 지속적으로 제기된 곳이다.
  
이에 시는 마을환경 개선을 위해 지난 3월부터 8개월간에 걸쳐 미관을 저해하는 각종 전선과 통행불편을 초래하는 전봇대, 하수도 등 도로 시설물을 일제 정비했다.
  
총사업비 47억이 투입된 사업은 칠보보건지소부터 칠보터미널 방면으로 1.1km에 이르는 구간이다. 
  
시는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한전과 KT, 공용통신사들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관련기관과의 업무협의회를 통해 일정 조율과 공정 논의 등 각별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사업이 완료됨에 따라 칠보면 소재지에 쾌적한 경관을 제공함을 물론 칠보면 주민들의 오랜 숙원이었던 우수관 정비사업으로 폭우로 인한 침수피해도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유진섭 시장은 “공사 기간 중 불편함을 참고 이해해 주신 주변상가와 주민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사업을 발판 삼아 코로나19로 침체된 상권이 다시 활기를 찾기 바란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김호중 팬카페 ‘전북 아리스’, 복지시설 청소년 후원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