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1 09:59 (금)
무주군, 제13기 반딧불 농업대학 졸업식 가져
상태바
무주군, 제13기 반딧불 농업대학 졸업식 가져
  • 한용성 기자
  • 승인 2021.12.02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과 · 포도학과 1백 9명 졸업 및 수료생 배출

무주군은 2일 농업기술센터 농민의 집 농민마당에서 제13기 반딧불 농업대학 졸업식을 가졌다. 무주군의 반딧불 농업대학은 농업전문가를 양성하고 농가소득에 일조한다는 취지에서 운영되고 있다.

코로나19 단계적 일상회복 지침에 의거해 1백 명 이내로 참석인원을 제한했으며, 학사보고에 이어 공로패 및 상장수여, 졸업장 수여, 격려사, 수료소감 발표 순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는 포도과 최주영 씨가 반딧불 농업대학 발전과 제13기 과정에 적극 참여하고 노력한 공로를 인정받아 농촌진흥청장상을 수상했다.

또 사과과 최민철 씨와 포도과 이승윤 씨가 학과운영에 성실하게 참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반딧불농업대학장 공로상을 받았으며, 사과과 조윤웅 · 장영수 씨도 100시간 이상 교육이수자에게 주는 반딧불농업대학장 우수상을 수상했다.

무주 반딧불농업대학 황인홍 학장(무주군수)은 “코로나19 상황인데도 농업대학 과정을 성실하게 수행해 졸업의 영광을 얻게 된 졸업생들에게 축하의 인사를 보낸다”라고 졸업생들을 격려했다.

이어 “농업대학에서 터득한 기술과 이론을 토대로 농업발전에 주역이 돼 달라”라며 “내년에는 농업경쟁력 강화에 역점을 둬 농가소득을 올리고 잘사는 농촌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올해는 사과, 포도 학과에서 1백9명의 졸업 및 수료생을 배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한국갤럽 여론조사(14일) 이재명 37%·윤석열 31%·안철수 17%·심상정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