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18 11:57 (화)
기업맞춤형 인력양성 협력위한 도·대학 소통의 장 마련
상태바
기업맞춤형 인력양성 협력위한 도·대학 소통의 장 마련
  • 전광훈 기자
  • 승인 2021.11.24 16: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지역 4개 대학 총장과 간담회 개최
미래 신산업분야 전문인력양성 위해 긴밀한 협력방안 논의

송하진 지사와 김동원 전북대 총장, 홍순직 전주대 총장, 박맹수 원광대 총장, 남천현 우석대 총장 등 도내 4개 대학 총장이 상호 협력을 위한 소통의 장을 마련했다.

24일 도청 회의실에서 도와 4개 대학 총장은 중소기업 맞춤형 인력양성사업의 성과 향상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도는 그간 매년 90억원 규모의 예산을 통해 도내 청년 취업난과 중소기업 구인난을 동시에 해소하기 위해 지난 2007년부터 대학 산학관 커플링사업을 추진해 행안부 전국 우수사례 선정과 매년 78%이상의 학생(연평균 290여명)을 취업시키는 성과를 올리고 있다.

또 대학생 3~4학년과 석사과정 1~2학년을 대상으로 하는 지역특성화산업 전문인력양성사업을 통해 연간 지역산업 융복합 전문인력 120여 명을 양성하여 도내 기업에 고급인력을 제공(평균취업률 84.6%)하고 있다.

송 지사는 “앞으로도 4개 대학 총장과 함께 인력양성사업의 취업률 향상과 지역인재 양성을 위해 산학관의 확실한 역할 분담과 협력체계를 강화해 미래 신산업분야의 변화에 대응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광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김호중 팬카페 ‘전북 아리스’, 복지시설 청소년 후원
  • ㈜이트로디앤씨(회장 박용수), "친환경부문" 제10회 글로벌 브랜드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