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6 18:27 (수)
한병도 의원, 대장동 특검 관련 입장 밝혀
상태바
한병도 의원, 대장동 특검 관련 입장 밝혀
  • 이민영 기자
  • 승인 2021.11.23 1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객관적 담보 있어야, 국힘은 정치적 이용 말라

한병도 의원(원내수석부대표)은 23일 오전 열린 원내대책회의 백브리핑에서 최근 불거진 대장동 관련 특검에 대해 기자들에게 소견을 밝혔다.

한 의원은“오늘 협상 시작해서 행정 절차 밟고, 60일 최대 수사하고 플러스 30일 해서 90일 해야 하는데 (국힘은)대선 후에 결과 나오는 걸 알고 있다”며, 국민의힘을 향해“대선 전에 결과는 나오지 않는다. 그걸 정치적으로 활용하려고 하는 것이다”고 밝히고, “진정으로 하려면 객관적으로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 의원은 “어제 말했듯 야당이 도둑 놈이 경찰서장 임명하는 것과 같다”고 비유했다. 즉,“야당이 주장하는 것은 특검안 대로 특검도 자기들이 임명하겠다는 것”이라며, “뭐 그런 특검이 있냐”고 반문했다.

그는“지금 막 특검하자”하는 것은 “지금 특검하든 수사 결과 나와서 특검하든 결과는 대선 후에 나온다 것을 다 알고 있다”는 것이라며, 국힘의 주장을 믿을 수못하는 것으로 보인다. 

그러면서 한병도 의원은“현재 국민의힘 관계자들 나온 사람들 이 사람들 수사 시간 벌겠다는 것 아니냐”며, “검찰에서 국힘만 나오는데, 그거 소환 안 당하고 특검하는데 시간 벌겠다는 것 아니냐”고 강조했다.

한 의원은 “그런 의미도 있기 때문에 (검찰)결과 보고 하는게 너무 당연하다”며, “그렇지 않다는 건 특검을 이용한 정치를 하자는 것”이라 했다.

서울 = 이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
  • 한국갤럽 여론조사(14일) 이재명 37%·윤석열 31%·안철수 17%·심상정 3%
  • ‘신림선’ 개통 다음 ‘난곡선’ 바통 이어 받나…신림 파라곤 더 밀리안 주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