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2 07:35 (토)
완주 위봉폭포 명승지정 기념행사
상태바
완주 위봉폭포 명승지정 기념행사
  • 서병선 기자
  • 승인 2021.11.21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 1호 국가지정문화재 명승 지정돼

 

완주 위봉폭포 일원의 완주군 1호 국가지정문화재 명승 지정을 기념하는 행사가 열렸다.

19일 완주군은 소양면 위봉산성 체험센터에서 안형순 문화재청 문화재보존국장, 박성일 완주군수, 마을주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념행사를 소규모로 진행했다. 

행사에서는 위봉폭포 명승지정 경과 및 보존·활용방안 보고와 함께 안형순 문화재청 문화재보존국장이 박성일 군수에게 관리단체 지정서를 전달했다.

또한, 명승지정에 기여한 차미자(소양면), 권원택(동상면)씨에게 문화재청 유공자 표창을 수여했다.

차씨는 지난 2015년부터 역사문화탐방 안내와 해설을 하며, 위봉폭포를 적극 알려왔으며, 권씨는 근처에서 음식점을 운영하며 위봉폭포의 환경정비에 앞장서 왔다. 

위봉폭포는 위봉산성에서 발원한 물줄기가 2단으로 쏟아져 내리는 모습과 폭포 아래의 큰 바위 사이로 물길이 흘러가며 포트홀(Pot hole)의 하천환경을 만들어내는 것이 특징이다. 

조선 후기 판소리 명창 권삼득(權三得, 1771~1841)이 수련했던 곳으로 전해져 역사성 및 장소성의 가치도 지니고 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완주군 첫 명승으로 지정된 위봉폭포는 ‘완산팔경’ 중 하나로, 수려한 경관 뿐 아니라 역사문화적 가치 또한 높이 평가 받는 곳이다”며 “위봉폭포의 멋진 경관이 후대에 온전히 계승될 수 있도록 체계적인 보존방안 마련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정식 행사에 참석하지 못한 지역주민들을 위해 완주군 대표 유튜브 채널(완주YOU·TV)로 행사가 생중계 됐다. /완주=서병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한국갤럽 여론조사(14일) 이재명 37%·윤석열 31%·안철수 17%·심상정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