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20 17:57 (목)
황호진전전북부교육감, 정치 교육과정 포함과 미디어리터러시교육강화 약속
상태바
황호진전전북부교육감, 정치 교육과정 포함과 미디어리터러시교육강화 약속
  • 김영무 기자
  • 승인 2021.11.10 16:10
  • 댓글 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호진 전 전북부교육감이 "정치교육을 교육과정에 담아내고 토론·논리 수업 확대와 미디어리터러시 교육 강화하겠다"고 약속했다. 황 전 전북부교육감은 최근 전라북도청소년단체협의회에서 가진 ‘OECD교육전문가 황호진이 찾아갑니다’ 제14차 교육현장 정책간담회에서 이 같이 밝혔다.

이날 정책간담회는 ‘청소년 정치교육과 정치참여’ 등 청소년 정책 의제를 중심으로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황 전 전북부교육감은 “우리 교육에서 ‘정치교육’ 은 이른바 ‘민주시민교육’으로 대체되어 왔으나 사실상 없는 것이나 마찬가지였다”며 이런 원인으로 교사가 편향된 인식이나 의견을 학생들에게 주입할 수도 있다는 우려와 이념적 갈등과 상처가 남아있는 분단국가였기에 학교에서의 정치교육을 금기시하는 경향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그는 “우리와 같은 분단국가였던 독일은 이미 1976년 소위 ‘좌’‘우’가 모여 정치교육의 사회적 합의인 ‘보이텔스바흐 합의’를 이뤄냈고 모든 주별로 5학년~10학년 학생에게 최소 일주일에 2시간씩 정치교육을 하게 해 모든 교사 또한 전공과목에 상관없이 정치교육에 관한 연수를 받게 하도록 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우리사회에서도 ‘한국형 보이텔스바흐 합의’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우리 학생들 역시 우리 사회의 논쟁적인 사회정치적 사안들에 대한 다양한 입장을 알고 교사의 지도 아래 일정한 절차와 방식에 따라 합리적으로 토론하고 비판적으로 서로 논쟁하며 갈등조정과 합의를 이뤄낼 수 있는 성숙한 민주시민으로 키워낼 수 있을 것”이라고 학교 정치교육의 중요성에 대해 강조했다. 김영무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가을하늘 2021-11-11 06:54:33
아이들이 너무 공부를 안한다. 전교조, 민노총 출신이 교육감이 되는건 막아야한다. 교육혁신이 절실하다.

박은정 2021-11-10 23:18:20
청소년 정치교육 성숙한 시민으로

유세헌 2021-11-10 23:17:28
맞습니다... 획일화된 주입식 정치교육이 아닌 다양한 토론과 합의를 경험하며 스스로가 민주시민으로 커 나가는 길!!!
이게 바로 미래지향적 정치교육이죠...역쉬~~~

너랑나랑 2021-11-10 23:09:07
좋은 교육감이되어 주세요
기대됩니다

호인이 2021-11-10 18:23:43
정치교육의 중요성을 느낍니다. 정치교육을 통해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정치에 관심을 갖고 성숙된 민주시민으로 되길 바라며 그것이 바로 더좋은 민주주의 더좋은 대한민국이 되는 길이라 생각합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제19대 전북대총장 선거, 7명 교수 출마의지 표명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김호중 팬카페 ‘전북 아리스’, 복지시설 청소년 후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