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29 20:32 (월)
구급차 사적 이용한 윤병헌 전주덕진소방서장 징계 미뤄져
상태바
구급차 사적 이용한 윤병헌 전주덕진소방서장 징계 미뤄져
  • 이정은 기자
  • 승인 2021.10.27 1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9구급차를 사적으로 이용한 윤병헌 전주덕진소방서장에 대한 징계가 연기됐다.

전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지난 21일 징계위원회를 열었으나 징계 수위 등 결론을 내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징계 연기 사유에 대해서는 규정상 30일 이내로 연기가 가능하다. 징계위원회가 언제 열릴 지는 미정"이라며 "징계 연기 배경에 대해서는 밝힐 수 없다"고 밝혔다.

한편 윤 서장은 지난 8월 20일 익산의 한 병원에 입원한 자신의 친척을 119구급차를 이용해 서울로 이송할 것을 지시, 윤 서장은 직위해제됐다.
이정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클레이튼 NFT플랫폼 '클레이민트', 첫 번째 시리즈 완판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마음의 거리만은 더 가깝게
  • 과천 업무복합단지 ‘힐스테이트 과천청사역’ 분양
  • 문재인 대통령, 교황 예방 등 G20 순방 외교 성과 보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