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1-30 14:40 (화)
원광대 익산학연구소, 제7회 익산학 심포지엄 개최
상태바
원광대 익산학연구소, 제7회 익산학 심포지엄 개최
  • 정영안 기자
  • 승인 2021.10.27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광대학교 익산학연구소가 주관하고, 원광대 링크사업단과 전북연구원 전북학연구센터, ()익산문화관광재단이 공동 주최하는 제7회 익산학 심포지엄이 28일 원광대 숭산기념관에서 열린다.

양곡 소세양의 삶과 학문을 주제로 열리는 이번 심포지엄은 유튜브로 생중계되며, 기조강연 소세양의 문학과 익산 거주 진주 소문(蘇門)의 학문전통(원광대 김창호)’을 시작으로 1부에서 양곡 소세양의 한시 연구(고려대 이남면)’, ‘소세양의 사행(使行)경험과 사행시(공주대 이성형)’가 각각 발표된다.

2부에서는 소세양 관련 설화와 문화 콘텐츠화 방향(전북대 김승연)’, ‘양곡집 번역의 현황과 향후 과제(한국고전번역원 정선용)’가 차례로 발표되고, 지정토론은 강연호(원광대) 교수를 좌장으로 토론자 이재숙(충남대), 정경훈(원광대), 이종근(새전북신문), 이의강(원광대) 등 관련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토론의 장이 펼쳐질 예정이다.

익산학연구소장 임승배 교수는 익산학 심포지엄이 익산학을 체계적으로 연구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익산에 대한 분야별 연구가 연구자의 학문적 연구에 그치지 않고 지역주민과 공유돼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익산=정영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클레이튼 NFT플랫폼 '클레이민트', 첫 번째 시리즈 완판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마음의 거리만은 더 가깝게
  • 과천 업무복합단지 ‘힐스테이트 과천청사역’ 분양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