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6 15:02 (월)
도, 생태관광지 브랜드 네이밍 12건 선정
상태바
도, 생태관광지 브랜드 네이밍 12건 선정
  • 전광훈 기자
  • 승인 2021.10.26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태관광지의 대내외적 대표 이미지 확립
생태관광지 특색과 쉽게 연상되며 기억하기 쉬운 네이밍 선정
향후 온-오프라인 홍보와 생태관광지 마케팅에 적극 활용 예정

전북도가 26일 도내 생태관광지의 브랜드 가치를 높이기 위한 12건의 네이밍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네이밍은 도내 생태관광지의 특색이 묻어나고 생태관광지의 청정이미지가 쉽게 연상되며 기억하기 쉬운 국·영문, 한자 표기 등을 포함한 참신한 네이밍으로 선정됐다.

군산 생태관광지는 비단강길, 햇빛길, 달 밝음길 등 자연을 따라 걷는 지상 최고의 비단길이 연상되는 자연이 그린 청암산 에코라운드가, 진안은 마이산을 중심으로 생태계가 잘 보존된 나의 마을을 의미하는 My! 馬耳! 지오파크가 선정됐다.

임실의 생태관광지는 왕건과 이성계의 전설이 서려 있는 것을 표현한 왕과 함께 걷다 성수산 왕의 숲이, 고창은 생물권보전지역 지정 및 운곡습지를 둘러싸고 있는 6개 마을의 특색 등 신비로움을 담은 세계가 인정한 신비로움 운곡람사르습지 네이밍이 선정됐다.

이외에도 익산의 생동! 감동! 서동! 금마 서동 생태공원, 정읍의 솔향 그윽한 솔티 달빛 생태숲, 남원의 지리산 천년의 품 백두대간 생태관광벨트 등이 선정됐다.

선정된 브랜드 네이밍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도 및 생태관광육성지원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향후 온-오프라인을 통해 생태관광지의 우수한 관광자원을 홍보하고 마케팅에도 적극 활용할 예정이다.

도 관계자는 “생태관광지에 대한 도민들의 관심과 참여 유도를 위해 각종 홍보물 제작에 사용하게 되며 특히 네이밍을 활용한 이미지를 개발해 생태관광홈페이지, 공식블로그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전라북도 생태관광지의 매력과 강점을 부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전광훈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
  • 기획)김제시, 산업단지 상생발전 전략 모색으로 지역성장거점 육성 박차
  • (칼럼) 근골격계 통증 질환 치료 ‘프롤로 주사’ 주의사항
  • 정읍시 칠보면 소재지 지중화·정비사업 준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