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4 13:04 (토)
제16회 정읍 전국 실버영화제…박수민 감독 ‘나무집’ 최우수상
상태바
제16회 정읍 전국 실버영화제…박수민 감독 ‘나무집’ 최우수상
  • 김진엽 기자
  • 승인 2021.10.26 0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회 정읍 전국 실버영화제가 지난 21일 연지아트홀에서 전북영상협회, ()한국영화인총연합회 정읍지부, 전북과학대학교 공동 주최로 열렸다.

이번 영화제는 고령화 사회에 노인문제 뿐만 아니라 노인들의 다양한 경험을 영화로 표현해 젊은 세대와 노인 세대가 서로 소통하고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전국 최초로 정읍에서 시작된 실버영화제는 참가자가 직접 기획·제작한 작품을 형식 등의 제한 없이 응모를 통해 진행되는 전국 공모전이다.

올해 영화제에는 총 36편이 접수되어 공정한 작품심사를 거쳐 17편의 영화가 본선에 올랐다.

최우수상은 박수민 감독의 나무집’, 우수상은 김한별 감독의 시간이 지나도와 이소희 감독의 ‘45년 만에 나를 만났다가 각각 수상했다.

박수민 감독은 동의대학교 대학원에서 영화를 전공하는 전문영화인이며, 올해 제53회 타수켄트 국제영화제에서 2등상을 수상한 바 있다.

나무집은 할머니 성묘길에 함께한 할아버지 원재와 손녀 하연이 나누는 대화가 주는 감동과 뛰어난 영상미가 돋보이는 작품이다.

우수상에 선정된 김한별 감독의 시간이 지나도작품은 영화제에 처음 선보인 스마트폰 촬영 영화로 정읍사공원에서 달하다리로 이어지는 도로의 야경을 뛰어난 영상미로 연출해 눈길을 끌었다.

우수상 수상작인 이소희 감독의 ‘45년 만에 나를 만났다는 아픈 기억 때문에 45년간 가보지 못했던 곳에 우연히 버스를 잘못 타서 가게 된 여인이 느끼는 삶의 여정을 대화로 풀어낸 작품이다.

유진섭 시장은 이번 영화제를 통해 실버세대가 일상생활 속에서 새로운 활력소를 찾고 제2의 삶을 만들어가는 소중한 자리가 되길 바란다정읍 실버영화제가 전국적인 노인 영상축제로 커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읍=김진엽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
  • 기획)김제시, 산업단지 상생발전 전략 모색으로 지역성장거점 육성 박차
  • (칼럼) 근골격계 통증 질환 치료 ‘프롤로 주사’ 주의사항
  • 인공지능 메타버스 시대 미래의 정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