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2 18:37 (목)
도, 2022년 녹색자금 지원사업 6개소 선정...사업비16억 확보
상태바
도, 2022년 녹색자금 지원사업 6개소 선정...사업비16억 확보
  • 전광훈 기자
  • 승인 2021.10.18 1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시설 나눔숲 5개소·무장애 나눔길 1개소 조성 예정
보행약자 층 배려로 정서 안정 및 생활 개선 등 삶의 질 향상

전북도가 한국복지진흥원에서 주관하는 “2022년 녹색자금 지원사업”에 6개소가 선정돼 사업비 16억 원을 확보했다고 18일 밝혔다.

선정 대상을 보면 복지시설 나눔숲 조성사업에 정읍시 등 5개 시·군이 8억9500만원을, 무장애 나눔길 조성사업에 부안군이 4억 2000만 원의 녹색자금을 받는다.

복지시설 나눔숲은 사회복지시설 또는 의료기관에 거주하거나 이용하는 사회적 배려계층의 생활환경 개선과 정서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숲과 쉼터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무장애 나눔길은 장애인·노약자 등 보행 약자층이 편리하고 안전하게 숲을 이용하도록 숲길을 시설하고 정비하는 사업으로, 부안군 줄포만갯벌생태공원이 선정됐다.

 앞서, 도는 지난 2007년부터 올해까지 녹색자금 292억 원을 지원받아 총 131개소에 복지시설 나눔숲 등을 조성했다. 

올해도 복지시설 나눔숲 5개소(전주, 군산, 익산, 남원, 김제, 부안)와 무장애 나눔길 4개소(익산, 완주, 고창, 부안)를 조성하고 있다.

허전 도 환경녹지국장은 “공모사업에 적극 대응해 올해 16억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며 “앞으로도 공모 사업비를 최대한 확보하여 숲을 통해 사회적 배려계층의 삶의 질이 향상될 수 있도록 더욱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전주대 공연방송연기학과 졸업작품 공연 '오보' 개최
  • 클레이튼 NFT플랫폼 '클레이민트', 첫 번째 시리즈 완판
  • 단지형 타운홈 '라피아노 천안아산’, 새로운 주거 공식 ‘건축공학’ 제시
  • DSR 규제 막차...‘부평역해링턴플레이스’ 분양 눈길
  • 기획)김제시, 산업단지 상생발전 전략 모색으로 지역성장거점 육성 박차
  • ‘업리치’, 업비트 인공지능(AI) 코인 자동매매 프로그램 정식 출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