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17 15:44 (월)
군산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특별방역대책반 운영
상태바
군산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특별방역대책반 운영
  • 김종준 기자
  • 승인 2021.10.14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산시가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발생 시기와 철새 도래 상황 등을 고려해 10월부터 내년 2월까지 특별방역대책반을 운영한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AI 발생 위험도가 높아진 가운데 최근 정읍과 논산 등에서도 야생조류 분변에서 AI 항원이 검출되는 엄중한 상황이다.

 

시는 금강하구둑과 만경강 등 주요 철새도래지가 속해 있어 언제라도 철새를 통한 질병 발생이 가능한 만큼 강화된 방역대책을 추진해 질병 발생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고병원성 AI의 유입을 예방하기 위해 축산차량 등을 소독할 수 있는 거점소독초소 1개소를 24시간 상시 운영 중이다.

 

또한 야생조류의 서식지인 철새도래지에 방역차량으로 소독을 실시하고 있으며 추수가 종료된 시점부터 드론 및 살수차 등을 추가 동원해 차량 소독이 불가한 지역까지 확대 소독할 방침이다.

 

아울러 읍면동 담당공무원을 가축질병 전담관으로 구성해 가금류 사육농가를 대상으로 방역 홍보 및 소독상태를 점검할 계획이다.

 

이학천 농업축산과장은 군산은 지난 20176월을 마지막으로 가금농장의 고병원성 AI가 발생하지 않은 청정지역이다청정도시를 지속 유지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농가의 자율방역 의식 고취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군산=김종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김호중 팬카페 ‘전북 아리스’, 복지시설 청소년 후원
  • ㈜이트로디앤씨(회장 박용수), "친환경부문" 제10회 글로벌 브랜드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