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17 23:02 (월)
전북중기청, 스마트기술 도입 시범상가로 김제전통시장 선정
상태바
전북중기청, 스마트기술 도입 시범상가로 김제전통시장 선정
  • 김명수 기자
  • 승인 2021.10.11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지방중소벤처기업청(청장 윤종욱, 이하 전북중기청)은 소상공인의 비대면·디지털화를 촉진할 스마트 시범상가로 김제전통시장 등 총 39곳(복합형 19, 일반형 20), 디지털사이니지 6곳을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19곳의 복합형 시범상가에는 스마트 미러, 3D 프린터 등 소상공인의 경영 혁신을 가져올 수 있는 스마트기술이 주로 도입되며, 20곳의 일반형 시범상가에는 모바일 기기·QR 코드 등을 활용해 비대면 주문이 가능한 스마트오더 시스템이 구축될 예정이다.

이번 전북지역에서 선정된 김제전통시장은 작년 전북대대학로상점가에 이어서 두 번째로 선정되어 LED 전광판·무인판매기, 스마트오더 등 복합형 기술을 도입할 예정이며, 또한 스마트 시범상가 내 상점 위치, 취급 제품, 지역 명소 등을 종합적으로 안내할 수 있는 디지털 사이니지도 보급되어 전북지역의 스마트화를 선도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에 선정된 시범상가 내 점포에 대해서는 금년 중에 스마트기술·오더를 보급할 예정이다. 

또한, ‘22년도 사업 추진시에는 스마트기술 성과·분석 결과를 바탕으로 사업 운영상 미비점은 개선하면서도 소상공인 경영혁신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스마트기술 중심 보급을 추진할 예정이다. 

전북중기청 윤종욱 청장은 “최근 변화하는 소비 환경의 변화에 맞춰 소상공인들의 스마트기술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스마트시범상가 소상공인이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명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기획) 전민이 만난사람, 박준배 김제시장
  • ’힐스테이트 더 운정’, 단기간 완판 기대감 솔솔
  • 클레이튼 기반 준 메타, P2E 카지노 게임 서비스 출시 예정
  • [칼럼]면역력 떨어지기 쉬운 겨울철, 대상포진 주의해야
  • 김호중 팬카페 ‘전북 아리스’, 복지시설 청소년 후원
  • ㈜이트로디앤씨(회장 박용수), "친환경부문" 제10회 글로벌 브랜드 대상 수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