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28 19:27 (토)
‘동상골의 삶 –어제와 오늘’ 완주군청 로비서 전시
상태바
‘동상골의 삶 –어제와 오늘’ 완주군청 로비서 전시
  • 서병선 기자
  • 승인 2021.09.27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주군 동상면의 역사를 작품으로 만난다.

27일 완주군은 이날부터 내달 8일까지 2주간 군청 로비에서 ‘동상골의 삶-어제와 오늘’ 전시를 연다고 밝혔다.

동상면에서 터를 잡고 살아가는 현재의 인물과 대표적인 명소와 명물, 특산물을 화폭으로 만난다. 

만경강발원지 밤샘, 대아저수지, 동상저수지, 명물인 동상곶감 시조목과 학동 300년 느티나무, 학동교회까지 동상면의 면면을 살펴볼 수 있다. 

동상면 역사의 기록을 작품으로 승화한 이번 전시에서는 총 14점을 만날 수 있다. 

전시는 연석산미술관(박인현 관장)에서 레지던스의 지역활성화프로그램으로 기획한 것으로 전라북도관광문화재단 2021 창작공간(레지던스 프로그램) 지원을 받았다. 

어르신공경프로젝트 ‘동상골 사람들의 얼굴, 그리고 이야기’의 연장선상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이번 전시회로 동상면의 새로운 면모를 들여다보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관심을 당부했다. /완주=서병선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신천지예수교회, “피로 세운 예수님의 새 언약” 중등 제12과 강의 진행
  • 역세권 대단지 고층아파트 ‘부산진구 스위트힐’ 건립 추진
  • [칼럼]심해지면 걷기 조차 힘든 아토피, 피부 면역력 증진이 중요
  • 익산시 춘포면 주택서 불...860만원 피해
  • 익산송학지역주택조합, 토지 확보 순조
  • 6.1지방선거 정읍시장 판세 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