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4 23:07 (일)
고창군,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 공모 선정
상태바
고창군,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 공모 선정
  • 임동갑 기자
  • 승인 2021.09.23 15: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농생명 식품산업 육성을 위한 ‘농식품부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공모에 ‘㈜웰런비앤에프’가 선정됐다.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은 식품소재·반가공품의 생산·유통·상품화연구 등을 위한 시설·장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농업과 식품산업의 연계를 강화해 국산 농산물의 수요확대와 수급조절, 농가소득 증대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이번에 선정된 ‘㈜웰런비앤에프(복분자 농공단지 입주기업)’는 고창군 푸드플랜계획과 연계해 지역의 복분자, 도라지, 배, 수박, 인삼, 작약, 감초 등을 다양한 식품소재를 추출·농축 등 반가공해 식품기업, 건강기능성 식품업체, 학교급식 등에 납품하고 있다.

 

특히 새롭게 마련되는 ‘분무건조(SD, Spray Dryer) 시설’은 과채, 약용작물, 과수, 채소 등 식품원료를 단시간에 분무(Spray) 건조(Dryer)해 가루로 만들어 낸다.

 

이를 통해 원료 농산물의 부가가치 창출, 유통기간 증가, 안정적 일자리 창출에 큰 도움을 줄 전망이다. 여기에 치열해지며 새로운 맛을 원하는 국내 식품가공 시장에 건강하고 신선한 원료를 제공하면서 지역 식품업체의 신제품개발 기회 제공과 경쟁력 확보가 기대되고 있다.

 

유기상 고창군수는 “식품소재 및 반가공 사업은 고창군의 농산물 수요 확대와 수급 조절 및 고도화 되어가는 식품시장 선점을 위해 반드시 육성해야 할 분야다”며 “사업을 통해 농업생명 식품산업의 원료 기반 인프라를 구축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호영 의원, ‘삼겹살 갑질’ 등 지역문제 연속 해결 호평
  • 가정폭력에 이혼한 친모 “친부가 두딸도 폭행" 주장
  • ‘브랜드’가 만드는 새로운 단지형 타운홈 패러다임…양주 옥정신도시 ‘라피아노 스위첸 양주옥정’ 주목
  •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과천청사역’ 10월 분양 예정
  • 집값 상승, 대출규제에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반사이익 ‘이수역 동작 하이팰리스 3차’ 관심
  • 원스톱 인프라 품은 ‘대광로제비앙 장성 센텀스카이’ , 10월 14일 그랜드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