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23 10:36 (토)
완산칠봉에 힐링관광 거점 공간 조성 ‘한빛마루 공원’ 조성
상태바
완산칠봉에 힐링관광 거점 공간 조성 ‘한빛마루 공원’ 조성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1.09.15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완산칠봉 일원에 시민들을 위한 휴식공간이자 힐링관광의 거점 공간이 될 한빛마루 공원이 생긴다.

전주시는 오는 24일 동완산동 완산칠봉 내 한빛마루 공원을 조성하기 위한 설계공모 참가신청서 등록을 진행한다.

시는 한빛마루 공원을 완산칠봉의 장소적 특수성과 역사성을 살리면서 한옥마을 등 주변 관광자원을 활용한 경관시설을 구축해 관광산업의 시너지를 창출하고 시민들의 삶의 질을 향상시킬 공간으로 만든다는 구상이다. 

이번 설계공모에서 시는 변화하고 있는 공원녹지 패러다임에 적극 대응하는 수준 높고 독창적이며 창의적인 설계안을 마련하는 데 주안점을 두기로 했다. 

시는 이날 전국 설계업체를 대상으로 참가신청을 받은 뒤 이달 30일 현장설명을 진행하고, 11월11일 참가신청자들로부터 공모설계안을 접수할 방침이다. 

이후 11월17일 공모안 발표와 질의응답 등 설계공모 심사를 통해 당선작이 최종 확정해 해당 업체에 기본 및 실시설계권을 부여할 계획이다.

이와 관련 완산칠봉 한빛마루 공원은 오는 2024년까지 총사업비 172억 원이 투입돼 부지면적 6.1㏊에 랜드마크 지구, 힐링캠프 지구, 플라워갤러리 지구, 힐링로드 등 4개 지구가 조성될 예정이다.

랜드마크 지구에는 벙커형전망대와 전망데크, 달맞이정원 등이, 힐링캠프 지구에는 힐링센터와 옥상정원, 하늘바람길, 풍욕장 등이 들어선다. 

이 가운데 힐링센터에는 지하 1층, 지상 2층, 연면적 2583㎡ 규모의 그린공예 체험교실과 원예치유실, 카페테리아 등이 계획돼 있다.

또 플라워갤러리 지구에는 허브가든과 향기가든, 오색화단 등이 조성되며, 힐링로드에는 데크로드, 그림자조경, 포장길 프린팅 등의 사업이 진행된다.

시는 완산칠봉에 한빛마루공원이 조성되면 인근에 조성되는 ‘예술공간, 빛의벙커 1973’과 완산공원 꽃동산, 전주동학농민혁명 녹두관 등과 함께 새로운 관광 거점공간이 되는 것은 물론 한옥마을 관광의 외연을 확대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병집 전주시 정원도시자원순환본부장은 “완산칠봉 한빛마루공원은 단순히 도시공간으로서 근린공원 개념을 탈피, 지역정체성을 반영한 전주시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조성될 예정”이라며 “향후 전주 전역, 나아가 전북 광역관광의 허브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호영 의원, ‘삼겹살 갑질’ 등 지역문제 연속 해결 호평
  • 가정폭력에 이혼한 친모 “친부가 두딸도 폭행" 주장
  • ‘브랜드’가 만드는 새로운 단지형 타운홈 패러다임…양주 옥정신도시 ‘라피아노 스위첸 양주옥정’ 주목
  •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과천청사역’ 10월 분양 예정
  • 집값 상승, 대출규제에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반사이익 ‘이수역 동작 하이팰리스 3차’ 관심
  • 원스톱 인프라 품은 ‘대광로제비앙 장성 센텀스카이’ , 10월 14일 그랜드 오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