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0-17 04:37 (일)
전북체육회 유인탁 사무처장, 진천 선수촌장으로 임명
상태바
전북체육회 유인탁 사무처장, 진천 선수촌장으로 임명
  • 정석현 기자
  • 승인 2021.08.29 2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체육회 유인탁 사무처장이 국가대표 선수촌장으로 임명됐다.

27일 전북체육회 등에 따르면 최근 대한체육회는 국가대표 진천 선수촌장으로 유인탁 처장을 임명했다.

국가대표 엘리트 선수들의 요람인 선수촌장은 차관급이며 전북 출신으로는 박종길 전 태릉선수촌장에 이어 두 번째이다. 

유인탁 처장은 “한국 체육을 이끄는 선수촌장으로 선임 돼 어깨가 무겁다”며 “한국 체육의 위상을 드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선수들이 오롯이 훈련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최상의 체육 환경을 만드는 데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전북 체육이 더 활성화될 수 있도록 중앙과 가교 역할을 하는 등 전북을 잊지 않겠다”며 “한국 체육이 전 세계에 우뚝 설 수 있도록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성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선수촌장의 임기는 9월1일부터 2년간이며 한국 선수단의 기량을 향상시켜 내년 2월 중국 베이징에서 열리는 2022 동계올림픽을 비롯해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코로나19로 1년 연기 돼 내년에 열리는 청두 2021 하계 유니버시아드 등을 준비하게 된다.
정석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
  • 안호영 의원, ‘삼겹살 갑질’ 등 지역문제 연속 해결 호평
  • 가정폭력에 이혼한 친모 “친부가 두딸도 폭행" 주장
  • 집값 상승, 대출규제에 지역주택조합 아파트 반사이익 ‘이수역 동작 하이팰리스 3차’ 관심
  • [칼럼]재발 잦은 신경성위염 원인, ‘담 독소’ 의심해봐야
  • 편평사마귀, 정확하게 알고 치료하자!
  • 분양시장 견인하는 비규제지역…4분기 아파트 분양 4500가구 이를 듯